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조직위, 항공우주산학융합원과 모빌리티 기술 개발 및 상호지원에 대한 MOU 체결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서울모빌리티쇼조직위원회(위원장 강남훈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회장)는 2월 8일 자동차회관에서 항공우주산학융합원(원장 유창경)과 미래 모빌리티 기술 개발 및 상호지원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열린 협약식은 강남훈 회장, 유창경 원장을 비롯해 양 기관의 임원 및 실무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는 최근 모빌리티 산업이 육·해·공의 공간적 경계를 넘어 확장·융합 트렌드가 대두되고 있는 여건을 반영한 것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보유한 전문성과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모빌리티의 범주를 확장하고, 산업 육성을 도모함과 동시에 양 기관이 주최하고 있는 전시회에 대한 상호지원을 위해 추진한다.

우선적으로 기술 개발 및 우수 인력 양성, 산학 연계 프로그램 등 미래 모빌리티 산업 전반을 아우를 수 있는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유지하기로 한다.

또한, 양 기관이 주최하는 전시회(서울모빌리티쇼, K-UAM Confex)에 참가업체 유치, 발표회 개최, 공동관 운영 등 주요 분야에서 적극 지원하기로 한다.

조직위 관계자는 “자율주행차, UAM 등 미래 모빌리티로 범위를 확장하고, 우수 기업과 기술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되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발전을 위한 초석을 다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덧붙여 3월 개최될 ‘2023 서울모빌리티쇼’에서 협력을 통해 확장된 산업 생태계의 토대를 마련하는 데 그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한편, 서울모빌리티쇼는 세계자동차산업연합회(OICA)가 공인한 국내 유일의 국제 모터쇼로 1995년 첫 회를 시작으로 격년 단위로 매 홀수 해에 개최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모빌리티 산업 전시회이다.

사진제공=서울모빌리티쇼 조직위원회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