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쇼

KAMA, 틱톡 코리아와 ‘2023 서울모빌리티쇼’ 성공 개취 위한 업무협약 체결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자동차산업협회(회장 강남훈, KAMA)가 틱톡 코리아와 ‘2023 서울모빌리티쇼’의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3월 6일 진행된 협약식에는 KAMA 산업진흥본부 서장석 본부장, 틱톡 코리아 정재훈 운영 총괄을 비롯해 양 기관의 임원과 실무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월 31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막하는 ‘서울모빌리티쇼’의 역동적인 모습이 글로벌 숏폼 동영상 플랫폼 틱톡에서 실시간으로 중계된다.

이번 업무협약은 전시회와 IT의 융합 트렌드를 반영해 서울모빌리티쇼의 글로벌 콘텐츠 확대 및 MZ세대 관람객 참여를 목적으로 추진되었으며, 양 기관은 공동 프로모션 및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KAMA는 틱톡을 활용해 차별화된 숏폼 콘텐츠를 공개할 계획이며, 틱톡 인증샷 이벤트 등 MZ세대 관람객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마련할 예정이다.

또한, 틱톡은 ‘2023 서울모빌리티쇼’ 공식 홍보대사로 활동할 크리에이터를 모집, 프레스데이 현장의 뜨거운 취재 열기와 생동감 넘치는 모습을 전달한다.

KAMA 관계자는 “국내 최대 산업전시회인 서울모빌리티쇼와 글로벌 숏폼 동영상 플랫폼 틱톡의 만남을 통해 다채로운 콘텐츠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오프라인 전시회와 온라인 콘텐츠 플랫폼 간의 새로운 문화를 창출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재훈 틱톡 코리아 운영 총괄은 “틱톡의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한국의 대표적 모빌리티 전시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일조할 수 있어 기쁘다”며, “틱톡 크리에이터의 창의적인 콘텐츠를 통해 자동차 산업 및 이와 관련한 최첨단 기술이 글로벌 커뮤니티에 널리 알려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3 서울모빌리티쇼’는 3월 3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4월 9일까지 총 10일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다.

사진제공=한국자동차산업협회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