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블랑팡 GT WCA] 쏠라이트 인디고레이싱, 레이스1 2위 입상… 레이스2 5위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감독 최명길)이 현지시간으로 지난 6 ~ 7일 말레이시아 세팡 인터내셔널 서킷(1랩=5.543km)에서 개최된 ‘2019 블랑팡 GT 월드 챌린지 아시아’ 개막전에서 레이스1 2위, 레이스2 5위를 기록, 시즌 첫 경기부터 포디움 피니쉬를 기록하며 순항을 시작했다.

블랑팡 GT 통산 두 번째 시즌에 도전하고 있는 쏠라이트 인디고레이싱은 지난 시즌 블랑팡GT에 첫 출전해 포디움에 오른바 있는 감독 겸 드라이버 최명길의 파트너로 스위스 출신의 AMG 팩토리 드라이버 가브리엘 피아나를 영입, 라인업 강화와 함께 시즌 챔피언을 목표로 출전하고 있다.

메르세데스-AMG GT3로 ‘2019 블랑팡 GT 월드 챌린지 아시아’ GT3에 출전하고 있는 쏠라이트 인디고레이싱은 현지시간으로 6일 진행된 첫 번째 레이스인 레이스1에서 치열한 경쟁을 펼친 끝에 통합 2위와 함께 GT3S 클래스 우승을 차지했다.

오전에 진행된 예선에서 7위를 기록한 쏠라이트 인디고레이싱은 7번 그리드에서 레이스1을 스타트했으며, 스타트와 동시에 시즌 개막 첫 경기는 혼전 양상이 펼쳐졌다.

치열한 자리싸움이 펼쳐진 가운데 인디고 레이싱은 차분한 주행을 통해 6위로 오프닝 랩을 시작했다. 경기 초반 SC 상황이 발생됐고, 이로 인해 다시 한 번 혼전 상황이 펼쳐졌으며, 한 때 팀은 8위까지 밀려나기도 했다.

다시 페이스를 끌어 올린 인디고레이싱은 앞선 경주차를 추격하기 시작했으며, 결국 초반에 5위까지 올라서는 저력을 선보이며 선두권 경쟁에 합류했다. 치열한 선두권 접전이 펼쳐진 가운데 인디고레이싱은 10랩에 2위로 올라서는 기염을 토해냈다.

13랩 주행에서는 인디고레이싱이 선두로 올라서며 경기를 리드하기 시작했다. 이후 지속적으로 경기를 리드하던 인디고레이싱은 경기 후반 거센 추격을 전개해 오는 크래프트-밤부 레이싱팀의 압박을 받기 시작했다.

레이스1 종료까지 남은 시간은 그리 많지 않았으나, 추격자의 맹공은 명불허전이었다. 24랩에 0.5초까지 거리를 좁힌 크래프트-밤부 레이싱의 88번 경주차는 거침없는 질주를 펼치며 여유롭게 인디고레이싱을 추월하며 선두로 나섰다.

경기 후반 종료 직전에 자리를 내준 인디고레이싱은 다시 한 번 심기일정의 각오로 페이스를 유지했으며, 결국 4.604초 뒤진 기록으로 두 번째로 체커기를 받아 2위로 포디움에 올랐다.

현지시간으로 7일 진행된 두 번째 결승 레이스인 레이스2에서는 2차 예선 14위를 기록함에 따라 14번 그리드에서 출발했다.

오프닝 랩을 12위로 시작한 인디고레이싱은 첫 번째 드라이버가 차분한 경기 운영으로 초반 안정적으로 경기를 운영했다. 이후 두 번째 드라이버로 교체 후 본격적인 레이스2 승부수를 띄웠다.

두 번째 드라이버는 17랩에 9위로 올라선데 이어 20랩에서는 5위까지 올라서는 저력을 보였다. 이후 인디고레이싱은 더욱 순위를 끌어 올리기 위해 선전을 펼쳤으나 너무 크게 벌이진 거리를 좁히기는 쉽지 않았다.

결국 선전을 펼친 끝에 인디고레이싱은 레이스2에서 14번 그리드에서 출발했음에도 불구하고 폭풍같은 추월 레이싱을 선보인 끝에 9계단 상승한 5위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두 번째 풀 시즌 도전에 나선 인디고레이싱의 새로운 조합 최명길과 가브리엘 피아나의 첫 호흡은 예상보다 좋은 결과를 보여주었으며, 이는 앞으로 남은 경기에서도 좋은 케미로 좋은 결과를 얻어 올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쏠라이트 인디고레이싱팀의 블랑팡 GT 월드 챌린지 아시아 도전기 다음 경기는 오는 5월 11 ~ 12일 태국 부리람에 위치한 창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개최되는 시즌 두 번째 경기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쏠라이트 인디고레이싱은 현대성우그룹이 창단한 모터스포츠팀으로 지금까지 지속적인 후원을 받고 있으며, 현대성우그룹은 쏠라이트 인디고레이싱을 통해 모터스포츠 마케팅을 활용한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펼치는 것과 함께 자동차 전장부품에 대한 R&D 기술개발에도 매진하고 있다.

사진제공=블랑팡 GT 월드 챌린지 아시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