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록스, 롯데마트 전국 69개 점포 공식 입점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롯데정밀화학의 요소수 브랜드 유록스가 롯데마트 전국 69개 점포에 입점, 판매 채널 확대에 적극 나선다.

유록스는 이번 롯데마트 입점을 통해 접근성이 뛰어난 대형마트 유통 채널을 확보함으로써 보다 많은 소비자가 손쉽게 요소수를 구매하고 경험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유록스(EUROX)는 메르세데스-벤츠, BMW, 볼보, 스카니아, MAN, 푸조, 시트로엥, 닛산, FCA 등 글로벌 자동차 제조사를 비롯해 현대와 기아, 타타대우 등 국산 자동차 제조사에도 순정 부품으로 납품하면서 품질과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특히, 프리미엄 수입 디젤차뿐만 아니라 팰리세이드, 싼타페, 쏘렌토, 카니발, 모하비, 투싼 등 국산 디젤 승용차가 늘어남에 따라 차내에 휴대하기 좋은 유록스 프리미엄 3.5ℓ 제품을 개발해 판매 중이며, 이제 마트에서도 콤팩트한 크기의 3.5ℓ 제품을 직접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유록스 프리미엄 3.5ℓ’는 디자인권을 획득한 스파우트와 일체형의 파우치 용기로 고안돼 누구나 힘들이지 않고 쉽게 주입할 수 있으며, 공간을 많이 차지하지 않아 트렁크 등의 적재 공간에 언제나 싣고 다닐 수 있어 편한 게 특징이다.

롯데정밀화학 관계자는 “최근 치어리더 박기량과 안지현이 출연한 TV CF가 공개돼 관련 문의가 급증하고 있다. 이에 소비자가 더 쉽게 제품을 접할 수 있도록 접근성이 우수한 대형마트에 입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유통 채널을 확보해 고품질의 순정 요소수를 널리 알리고 간편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유록스는 롯데마트뿐만 아니라 전국 주유소와 유록스 공식 홈페이지(eurox.co.kr) 내 쇼핑몰을 통해서도 구입할 수 있다.

한편, 요소수는 디젤차의 SCR(선택적 촉매 환원) 시스템에 쓰이는 촉매제로 배기가스의 미세먼지 원인 물질 중 하나인 질소산화물(NOx)을 제거해 대기환경 개선에 큰 도움을 준다.

따라서 SCR 장치가 달린 디젤차는 요소수가 충분히 채워져 있어야 하며, 요소수가 부족할 시엔 시동이 걸리지 않거나 SCR 장치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

사진제공=롯데정밀화학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