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페리, ‘탑승자 모니터링 솔루션’ ISO9001 인증 획득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루마니아에 위치한 엑스페리의 자회사 포토네이션이 개발한 DTS 오토센스 카메라 기반의 ‘탑승자 모니터링 솔루션’이 ISO9001 인증을 획득했다.

ISO9001 인증은 세계에서 가장 널리 보급된 품질경영시스템 표준으로 고객 중시, 리더십, 프로세스 접근법, 지속적인 개선을 포함한 여러 품질경영원칙을 바탕으로 하며, 고객이 일관되고 우수한 품질의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받음을 보장한다.

엑스페리 제프 주리 오토모티브 담당 수석 부사장 겸 총괄은 “이번 성과는 우리의 인캐빈(in-cabin) 센싱 제품의 상용화를 이끌 또 하나의 중요한 성과”라며, “엑스페리는 ISO 9001 인증을 통해 글로벌 자동차 시장의 기대를 뛰어넘는 품질을 제공함은 물론, 차량 탑승자 및 운전자의 안전을 지키고 전반적인 차량 내 경험을 개선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DTS 오토센스’는 운전자 모니터링 솔루션(DMS)과 탑승자 모니터링 솔루션(OMS)으로 구성되며, OMS와 DMS가 함께 작동해 자동차 내부의 운전자, 탑승자, 반려동물 및 물체를 감지해 보다 안전한 드라이빙 경험을 가능케 한다.

‘DTS 오토센스 OMS’는 2021년에 출시될 승용차에 탑재될 세계 최초의 탑승자 모니터링 솔루션으로 ‘2020 오토테크 브레이크스루 어워드에서 ‘올해의 종합 오토테크 솔루션’으로 선정됐으며, ‘2020 CLEPA 혁신 어워드’에서 안전부문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단일 카메라를 사용하는 DTS 오토센스는 엑스페리가 이미지 처리 및 인공지능(AI) 분야에서 20년 이상 축적해 온 방대한 경험과 전문지식을 기반으로 한다.

특히, 엑스페리의 첨단 컴퓨터 비전 및 머신러닝 기술은 차량이 탑승자뿐 아니라 차량에 실수로 방치된 노트북과 같은 물체를 실시간으로 감지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재생목록, 콘텐츠, 음악 볼륨, 라디오 방송국 선택, 실내 온도조절 등 인포테인먼트를 사용자의 입맛에 맞게 구성할 수도 있다.

‘DTS 오토센스 솔루션’은 클라우드 연결 없이 엣지(edge) 컴퓨팅을 통해 구현되도록 설계되어 모든 데이터가 차량 내에서 처리된다.

또한, AI로 구동되는 각 기능들은 엑스페리의 100명이 넘는 AI 및 ML 엔지니어, 아티스트, 과학자들로 구성된 팀이 설계, 훈련, 테스트한 독자적인 신경망을 기반으로 한다.

DTS 오토센스 외에 엑스페리의 오토모티브 기술로는 HD 라디오와 최근 DTS 오토스테이지로 리브랜딩된 DTS 커넥티드 라디오가 있다. 이 기술들은 모두 자동차 내 경험을 개선해 보다 향상된 안전성과 편의성을 제공하도록 설계됐다.

대규모의 방송 및 음악 메타데이터를 기반으로 설계된 DTS 오토스테이지는 무선(OTA) 방송을 IP 기반 콘텐츠와 결합해 한층 풍부하고 맞춤화된 자동차 내 인포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한다.

HD 라디오는 현재 7000만 대 이상의 자동차에 탑재된 세계에서 가장 널리 사용되고 있는 상업용 디지털 라디오 시스템이다.

사진제공=엑스페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