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노사, 2016년 임·단협 교섭 잠정합의안 도출

한국지엠주식회사(사장 제임스 김, 이하 한국지엠) 노사가 지난 6일 진행된 ‘2016년 임금 및 단체협약(이하 임·단협)’ 30차 교섭에서 잠정합의를 이끌어냈다.

이날 한국지엠 노사는 기본급 8만원 인상, 격려금 650만원(타결 즉시 지급), 성과급 450만원(2016년 말 지급) 등 임금 인상과 미래발전전망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올해 임단협 잠정합의안을 도출해냈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불확실한 대내외 경영환경 속에 미래 지속가능성을 위한 경쟁력 확보를 고려함과 동시에 조속한 협상 타결로 시장 내 소비자 신뢰를 지켜나가기 위해 노조의 요구사항에 대한 심도 있는 고민을 거쳐 최종안을 마련했고, 잠정합의에 이르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지엠 노사는 지난 4월 26일 첫 상견례 이후 30차수의 교섭을 통해 이번 잠정합의안을 이끌어냈다.

자동차 & 모터스포츠 전문 매거진 ‘고카넷[GoCarNe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