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창원’ 확장 이전… 월 1200대 정비 가능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동시에 갖춘 통합 전시장인 ‘렉서스 창원’이 확장 이전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새롭게 확장 이전한 ‘렉서스 창원’은 대지 1,320㎡, 연면적 6,600㎡,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로 우드톤의 호텔 라운지 컨셉으로 리뉴얼돼 한층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1층 고객 라운지는 렉서스의 프리미엄 가치를 전하는 안락한 공간으로 연출했으며, ‘렉서스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수상작들이 전시돼 있어 렉서스가 제안하는 라이프 스타일도 만나볼 수 있다.

3층 서비스 공간에는 월 최대 1,200대까지 일반 정비가 가능하며, 4, 5층 판금·도장 공간에는 도장부스와 샌딩룸을 포함해 총 21개의 워크베이를 갖춰 경남지역 렉서스 오너들의 편의를 도모했다.

렉서스 코리아 관계자는 “렉서스 창원은 ‘1 Stop 3S(판매 Sales, 서비스 Service, 부품 Spare)’ 시스템으로 전문 세일즈 컨설턴트의 친절한 상담과 숙련된 테크니션의 신속하고 정확한 서비스 제공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더 가까운 곳에서 렉서스를 만나 실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층 고객 라운지는 렉서스의 프리미엄 가치를 전하는 안락한 공간으로 연출됐다.
월 1200대 일반 정비가 가능한 작업장에는 총 21개의 워크베이가 마련돼 있다.

사진제공=렉서스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