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미시간주립대, 리서치 파트너십 확장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포드가 미국 미시간주립대학교와 리서치 파트너십을 확장, 자동차와 관련된 다양한 분야의 프로젝트에서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포드는 첨단 엔진, 복합 재료 및 정보 기술 분야에서의 협력을 포함해 그간 진행한 다수의 성공적인 프로젝트를 바탕으로 미시간주립대와의 파트너십을 확대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4년간의 연구 개발 파트너십에 이어 센서, 경량 소재, 자율주행 기술 및 이동성에 중점을 둔 광범위한 기술을 개발이 진행될 계획이다.

포드가 새로운 모빌리티 솔루션을 개발하고 핵심 자동차 사업을 강화해 나가는 것에 발맞춰, 이번 협업 확대를 통해 자사의 기술적 능력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을 것으로 믿고 있다.

포드의 대외 협력 담당 글로벌 매니저 에드 크라우스(Ed Krause)는 “아무리 큰 회사라도 모든 기술 분야를 선도할 자원을 내부적으로 보유한 회사는 없을 것”이라며, “이에, 포드는 미시간주립대와 같은 일류 대학과의 협력으로 세계적인 수준의 인재들을 전략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