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팀 HMC’ 3년 연속 후원… 방송인 양상국 포함 대표 6인 대회 참가 지원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가 자동차 마니아 고객들로 구성된 아마추어 레이싱팀 ‘팀 HMC’를 3년 연속 후원한다.

이와 관련 현대자동차는 2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현대자동차 오토웨이타워에서 현대자동차 국내영업본부장 이광국 부사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팀 HMC’ 드라이버, 현대모터클럽 동호회장 등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팀 HMC’ 3기 발대식을 진행했다.

발대식에 참석한 이광국 부사장은 “자동차를 좋아하는 현대자동차 고객분들이 더욱 즐겁게 모터스포츠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팀 HMC’를 지원하게 됐다”라고 후원 취지를 밝혔다.

올해로 창단 3년차를 맞이한 ‘팀 HMC’는 현대자동차 브랜드를 좋아하는 고객들이 자발적으로 만든 동호회 ‘현대모터클럽’의 자동차 마니아들로 구성된 아마추어 레이싱팀이다.

‘팀 HMC’는 2017년 현대 아반떼컵 레이스 시리즈 하위 리그인 챌린지 레이스에 출전, 종합 우승을 달성한 바 있다.

또한 2018년 현대 아반떼컵 레이스 시리즈 하위 리그인 챌린지 레이스와 상위 리그인 마스터즈 레이스에 동시에 참가하는 등 레이싱 활동을 활발히 이어가고 있다.

이번 ‘팀 HMC’ 3기는 3년 연속 드라이버로 참가하는 방송인 양상국 씨와 현대모터클럽 동호회에서 선발된 5명의 드라이버를 포함해 총 6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올해 최초로 정식 개최되는 ‘현대 벨로스터 N컵 레이스 시리즈’와 ‘현대 아반떼컵 레이스 시리즈 챌린지 레이스’에서 각각 8경기씩 총 16경기에 출전해 드라이빙 실력을 뽐낼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팀 HMC’에 전문 드라이빙 수트, 전속 레이싱 모델, 출전 차량 관리를 위한 전속 미케닉 팀, 경기 출전에 따른 기타 경비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팀 HMC’는 전문 레이서뿐만 아니라 일반인들도 훈련을 통해 아마추어 레이스에 참가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며, “앞으로도 모터스포츠 활동을 다각도로 지원해 보다 많은 고객들이 모터스포츠의 재미를 느끼고 국내에 모터스포츠 문화가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