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A 코리아, 국내 16호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 오픈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FCA 코리아(사장 파블로 로쏘)의 지프 브랜드가 경기도 화성에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을 오픈하고 본격적인 영엄에 들어갔다.

이번 동탄 전시장의 오픈에 따라 지프는 가파른 성장세에 따라 기존 17개 전시장에서 18개 전시장으로 네트워크 규모를 확장하게 됐다.

지프의 16번째 전용 전시장으로 새롭게 지어진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은 총면적 430㎡ 규모의 신축 건물로 전시 공간과 컨설팅 룸, 고객 라운지가 한눈에 들어오는 오픈 구조로 보다 넓은 개방감을 제공한다.

또한 모던 블랙과 내추럴 우드 컬러의 조합으로 고급스러움은 물론 지프 고유의 아웃도어 감성을 전달한다.

특히, 지프의 대표 모델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히어로 카 존’, 차량 컬러, 인테리어 등 다양한 옵션들을 맞춤형으로 선택하고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피팅 라운지’, 1:1 맞춤형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컨설팅 존‘이 마련됐다.

이외에도 고객들은 첨단 터치식 스펙 보드를 통해 전시 차량의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쾌적하고 안락하게 꾸며진 고객라운지에서 편안한 휴식을 누릴 수 있다.

수도권 최대 규모의 산업 클러스터인 동탄테크노밸리의 핵심 입지에 위치한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은 풍부한 배후수요와 경부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 수도권 제2외곽순환도로(예정) 등 편리한 교통 환경까지 갖추고 있다.

이로써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은 수원 지프 전용 전시장과 더불어 오산, 용인, 안성, 화성 등 경기 지역 고객들의 접근성을 한층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프는 동탄 지프 전용 신규 전시장 오픈을 기념으로 오는 12일 사전예약 및 방문 고객 대상 시승 및 체험 행사를 개최한다.

전시장을 방문해 구매상담 및 시승을 진행하는 모든 고객에게 아웃도어 활동 및 나들이 시 실용적으로 쓸 수 있는 다기능 폴딩박스를 증정한다.

또한, 현수막 등 버려지는 자원들과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업사이클링 에코백에 자신이 선택한 지프 문양을 부착하는 DIY 프로그램을 운영, 고객들에게 지프 브랜드 경험과 더불어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매 월 셋째주 토요일에 진행되는 ‘지프 카페 데이’를 맞아 19일에는 지프의 전설적인 오프로드 성능을 도심에서도 간편하게 경험할 수 있는 ‘이동식 오프로드 모듈’ 체험행사도 개최한다.

파블로 로쏘 사장은 “경기 지역 고객들의 높은 수요에 보다 탄력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동탄 지프 전용 전시장을 신설하게 됐다”며, “연 내 분당과 원주 전시장의 변환 작업도 마무리해 전국 18개의 지프 전용 전시장을 완성, 네트워크 및 고객 접점 강화를 통한 질적·양적 성장 모두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FCA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