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2020 필로타 페라리 어라운드 더 월드 코리아‘ 개최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페라리가 지난 16일과 17일 양일간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트랙 경험이 많지 않은 신규 고객을 대상으로 맞춤형 드라이빙 교육 프로그램인 ‘2020 필로타 페라리 어라운드 더 월드 코리아’를 개최했다.

참가자는 전문 인스트럭터의 맞춤형 지도에 따른 주행을 통해 페라리의 강력한 퍼포먼스를 온몸으로 즐기고 서킷 주행의 테크닉을 익히는 유익한 시간을 보냈다.

또한, 교육을 마친 참가자는 페라리의 글로벌 드라이빙 프로그램 ‘코르소 필로타’의 첫 번째 단계인 스포츠 코스를 이수한 것과 동일한 자격을 부여받았다.

특히, 모든 참가 차량에는 무상으로 사전 차량 점검 서비스가 제공돼 안전한 서킷 주행이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 과정을 거쳐 철저한 준비 및 관리 감독 하에 운영됐으며, 이전 행사보다 적은 인원을 대상으로 하는 소규모 행사로 진행해 참가자들의 대기 시간을 줄이며 원활한 행사 운영이 될 수 있도록 힘썼다.

페라리 공식 수입 및 판매사 FMK는 이번 프로그램의 참가비 전액을 코로나19 피해지역 저소득 가정 아동을 지원하기 위한 기금으로 기탁해 행사의 의미를 더욱더 뜻 깊게 했다.

FMK의 조경호 전무는 인사말을 통해 “참석한 고객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드라이빙 실력 향상뿐만 아니라 뛰어난 성능의 페라리를 경험해보기를 바란다”며, “글로벌에서 진행하는 코스로 필로타 페라리의 모든 과정을 이수해 페라리의 레이싱 문화를 계속해서 즐겨 주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페라리는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하면서도 페라리 고객에게 페라리만의 레이싱 DNA를 전파하기 위한 소규모 시승 행사를 예정하고 있다.

특히, 강원도 인제군 소재 인제스피디움에 마련된 페라리 고객 전용 피트를 활용한 ‘Passione Ferrari’ 행사 등 소수의 인원을 대상으로 한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에게 프라이빗한 트랙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사진제공=FMK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