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창립 25주년 기념 4개 시리즈 6개 특별 한정판 공식 출시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창립 25주년을 기념하는 ‘BMW 코리아 25주년 에디션’을 한정 출시한다.

이번 ‘BMW 코리아 25주년 에디션(25주년 에디션)’은 3시리즈, 5시리즈, 7시리즈, 8시리즈 4종 6개 모델로 출시되며, BMW 클래식 모델들로 선보인 바 있는 헤리티지 컬러가 차체에 적용돼 레트로한 느낌과 신구의 조화가 어우러진 차별화된 매력을 자랑한다.

먼저 ‘신형 320i & 신형 320d 25주년 에디션’은 트림에 따라 옥스포드 그린(50대 한정) 또는 마카오 블루(50대 한정) 컬러가 적용된다.

럭셔리 라인에 적용되는 옥스포드 그린은 지난 1999년 3세대 3시리즈를 통해 처음 선보인 색상으로 짙은 녹색과 풍부한 펄이 오묘한 조화를 이루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M 스포츠 패키지 트림에 적용되는 마카오 블루는 1988년 2세대 3시리즈를 통해 처음 선보인 바 있으며, 보랏빛 감도는 컬러감이 매력이다.

25대 한정 판매될 ‘신형 520d 25주년 에디션’은 프로즌 브릴리언트 화이트 컬러로 출시된다.

특히, BMW가 2011년에 처음 선보인 프로즌 브릴리언트 화이트는 한층 더 환하고 깊은 색감을 자랑하며, 표면을 무광으로 마감해 특별함을 더했다.

25대 한정 판매될 ‘신형 530i 25주년 에디션’은 신형 3시리즈 25주년 에디션에도 적용된 마카오 블루 컬러가 조합된다.

7대 한정 판매될 ‘신형 740Li 25주년 에디션’에는 말라카이트 그린 다크 색상이 적용된다. 잔잔하면서도 오묘한 깊은 녹색을 발산하는 말라카이트 그린 다크는 장식재로 활용되는 광물 말라카이트에서 유래됐다.

8대 한정 판매될 ‘신형 840i xDrive 그란쿠페 25주년 에디션’은 인도양의 맑고 투명한 에메랄드빛을 연상케 하는 몰디브 블루 컬러로 출시된다.

특히 몰디브 블루는 지난 1993년 1세대 8시리즈에 처음으로 적용되었던 만큼 이를 오마주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새롭게 선보인 BMW 코리아 25주년 에디션의 국내 판매 가격은 신형 320i 럭셔리 5,940만원, 신형 320i M 스포트 5,990만원, 신형 320d 럭셔리 6,220만원, 신형 320d M 스포트 6,270만원, 신형 520d M 스포트 7,450만원, 신형 530i M 스포트 플러스 7,950만원, 신형 740Li xDrive 디자인 퓨어 엑설런스 1억6440만원, 신형 840i xDrive 그란쿠페 M 스포트 1억3650만원이다.

한편, BMW 코리아는 25주년 에디션 외에도 온라인 판매 플랫폼인 ‘BMW 샵 온라인’을 통해 온라인 전용 한정 상품을 선보이는 등 다양한 한정판 모델을 선보이며 고객의 선택의 폭(Power of Choice)을 넓어 나가고 있다.

사진제공=BMW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