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추석 전 약 68억 원 규모 협력사 물품 대금 조기 지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 시뇨라)가 추석 연휴를 앞둔 오는 29일 중소 부품협력사에 물품대금 약 68억 원을 조기 지급한다.

이번 물품대금 조기 지급은 르노삼성자동차의 82개 중소 부품협력사를 대상으로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11일 앞서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많은 중소 협력사가 경영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어 예년보다 더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르노삼성자동차는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의 일환으로 명절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 중소 협력사들의 자금 운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물품대금 조기 지급을 매년 시행해 오고 있다.

올해에도 지난 1월 설 명절을 앞두고 65개 협력사에 약 154억 원을 조기 지급한 바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황갑식 구매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 이후 처음으로 맞이하는 명절을 앞두고 자동차업계의 중소 협력사들이 체감하는 경영 상의 어려움은 그 어느 때보다 큰 것으로 알고 있다”며, “르노삼성자동차는 명절 물품대금 조기 지급을 비롯해 앞으로도 중소 협력사와의 동반성장 및 상생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