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스턴마틴, 드라이빙 홈 시뮬레이터 ‘AMR-C01’ 공개… 글로벌 150대 한정 수제작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애스턴마틴이 드라이빙 홈 시뮬레이터 ‘AMR-C01’을 공개했다.

AMR-C01은 애스턴마틴의 디자인과 커브 레이싱 시뮬레이터의 엔지니어링을 결합시켜 최상의 럭셔리 홈 시뮬레이터로 탄생됐다.

애스턴마틴은 설계 단계부터 하이퍼카를 집 안에서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해 시뮬레이터 바디는 초경량 카본파이버를 사용했으며, 자동차의 모노코크 차체와 동일한 구조로 제작했다.

또한, 시트 위치는 애스턴마틴의 하이퍼카 발키리의 설계를 반영해 하이퍼카와 흡사한 운전 경험을 제공한다.

모노코크 바디는 기본적으로 애스턴마틴 레이싱 그릴을 연상시키는 카본파이버 모노코크 시뮬레이터 디자인에 표면과 마감 품질 모두 애스턴마틴 스포츠카 수준의 정교함까지 더했다.

엔지니어링을 담당한 ‘커브 레이싱 시뮬레이터’는 애스턴마틴에서 20년 이상 F1 시뮬레이션 부문을 담당했던 대런 터너가 설립한 기술 기업이다.

이에 각 구성 요소는 ‘커브 레이싱 시뮬레이터’의 최상급 기술력이 동원돼 제작됐으며, 레이싱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를 뜻하는 심레이싱 분야 최고의 기술력을 가진 아세토 코르사의 최신 버전 소프트웨어를 탑재해 전량 수작업으로 제작된다.

올해 세계 레이싱 대회의 일정이 보류되면서 급격히 성장한 e스포츠 레이싱 분야에서 AMR-C01은 집 안에서 가상의 레이스를 즐기려는 아마추어 드라이버는 물론 실제 레이스를 준비하는 프로 드라이버 모두를 만족시킬 최고의 시뮬레이터를 지향한다.

마렉 라이히먼 애스턴마틴 부사장 겸 CCO는 “시뮬레이터는 자동차는 아니지만 경주용 자동차에 뿌리를 두고 있기 때문에 디자인을 통해 애스턴마틴의 레이싱 혈통을 이어받아 역동적인 라인과 균형, 우아한 디자인 완성도까지 갖춰야 했다”며, “AMR-C01은 최고의 레이싱 시뮬레이터인 동시에 그 자체가 하나의 예술 작품으로 여겨질 것”이라고 말했다.

AMR-C01은 현재 ‘커브 레이싱 시뮬레이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사전 주문이 진행 중이며, 단 150만이 제작돼 올해 4분기 고객에게 인도될 예정이다.

사진제공=애스턴마틴 서울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