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레벨 3’ 자율주행 형식 인증 취득… 내년 3월 레벨 3 적용 ‘레전드’ 판매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혼다기연공업(혼다)이 일본 국토교통성(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Transport and Tourism, MLIT)으로부터 ‘레벨 3(Level 3)’ 자율주행 조건에 충족하는 형식 인증을 취득했다.

이번 ‘레벨 3’ 자율주행 형식 인증으로 꽉 막힌 고속도로와 같은 특정 조건 하에서 자율주행 시스템이 운전자 대신 차량을 운행할 수 있게 된다.

혼다는 내년 3월 혼다 ‘레전드’에 이번 ‘레벨 3’ 자율주행 장비 ‘트래픽 잼 파일럿(Traffic Jam Pilot)’을 탑재해 시판할 계획이다.

일본 국토교통성은 자율주행 차량의 상용화를 촉진하고자 올해 도로교통법 일부를 개정했으며, ‘레벨 3’ 자율주행 장비는 개정된 안전 기준의 적용을 받게 된다.

혼다는 “앞으로도 안전 기술의 발전에 앞장서는 한편, 세계 사람들에게 운전의 즐거움과 이동의 자유를 제공하여 행복을 선사함과 동시에 영감을 불러일으키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자율주행 기술의 발전 수준은 미국자동차기술학회(SAE) 정의에 따라 0단계 자율주행 기능 없는 일반 차량, 1단계 자동 브레이크·자동 속도조절 등 운전 보조 기능, 2단계 부분자율주행·운전자의 상시 감독 필요, 3단계 조건부 자율주행·자동차가 안전 기능 제어·탑승자 제어가 필요한 경우 신호, 4단계 고도 자율주행·주변 환경 관계없이 운전자 제어 불필요, 5단계 완전 자율주행·사람이 타지 않고도 움직이는 무인 주행차 등 총 6단계로 정의하고 있다.

사진제공=혼다코리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