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여름휴가 특별 프로모션 진행 등 7월 판매조건 공개… ‘르노 조에’ 최대 350만원 할인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 시뇨라)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신차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 프로모션 혜택을 제공하는 등 ‘7월 판매조건’을 공개했다.

먼저 ‘SM6’ 구매 고객은 여름한정 ‘SM6 프리 업그레이드’ 프로모션을 통해 원래 선택한 트림보다 더 많은 기본 사양이 장착된 상위 트림으로 차량을 업그레이드하여 출고 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고객이 SM6 TCe 300 LE 모델을 선택할 경우 LE 트림 기본사양에 나파가죽 시트, 10.25인치 컬러 TFT LED 클러스터, 긴급제동 보조 및 차간거리 경보, 프리미에르 전용 옵션 등이 기본 장착된 프리미에르 트림 차량을 인도 받을 수 있다.

이를 통해 SM6 TCe 300 구매 고객은 최대 349만원의 구매 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TCe 260 및 LPe 차량의 경우에도 옵션에 따라 각각 최대 216만원과 202만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중형 패밀리 SUV ‘QM6’는 GDe 구매 시 옵션, 용품, 보증연장 구입비가 150만원, LPe 구매 시에는 50만원 지원되며, 7년 이상 경과한 노후차 보유한 고객이 QM6를 구매할 경우는 30만원의 추가 할인도 제공된다.

여기에 최대 50만원의 생산월별 할인까지 적용할 경우(단, 2020년 12월까지 생산된 모델에 한함) QM6 GDe 모델을 7월에 구매하는 고객은 최대 230만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통학버스, 캠핑카 등 다용도로 활용이 가능한 ‘르노 마스터’는 15인승 버스 한정으로 진행 중인 특별 혜택의 폭이 더욱 확대됐다.

할부 구매 고객의 할부금 상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최소 6개월까지 할부원금의 이자만 납입하고, 이후 36개월동안 원리금 균등 상환을 할 수 있는 6개월 거치(15인승 버스 한정 옵션) 할부 옵션이 추가되었다.

또한, 85만원 상당의 스마트커넥트II 및 후방 카메라 용품 증정, 최대 150만원의 차량 보험료 지원, 종교단체와 학교·학원, 식음업종 구매 시 50만원 추가 할인을 모두 받을 수 있는 ‘해피 뉴 마스터 Bus 15인승 특별 혜택’은 7월에도 계속된다.

도심에 최적화 된 전기차 ‘르노 조에’를 7월 현금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100만원 할인과 함께 1년 2만km 무료주행이 가능한(완성충전 기준) 50만원 상당의 선불 충전카드를 증정한다.

추가로 2020년 7월까지 생산된 모델에 한해서는 생산월별에 따라 150만원의 할인도 제공하며, 공무원, 교직원, 공공기관 임직원에 대한 50만원 특별할인을 더할 경우 현금 구매 시 최대 혜택은 350만원에 달한다.

할부 구매 시에는 36개월 무이자 또는 72개월 0.9% 초 저리 할부가 적용된다. 할부 구매 시에도 공무원, 교직원, 공공기관 임직원 50만원 특별할인 및 최대 150만원의 생산년월 할인은 적용 가능하다.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는 현금 구매 시 50만원의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 할부 구매 시 최대 60개월 무이자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