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기아, 최적 승차감에 고급감 극대화한 ‘카니발 하이리무진 4인승’ 출시… 판매가 8683만원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기아는 12일 최적의 승차감 구현과 동시에 고급스러움을 극대화한 카니발 하이리무진 기반 최고급 모델인 ‘4세대 카니발 하이리무진 4인승’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4세대 카니발 하이리무진 4인승’은 ‘신형 카니발 하이리무진’의 여유로운 공간과 다양한 편의사양을 바탕으로 하이리무진 전용 튜닝 서스펜션으로 승차감을 최적화하고, 2열 탑승객을 위한 차별화된 사양과 기능을 더해 고급스러움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기아는 ‘신형 카니발 하이리무진 4인승’을 역동성과 정숙성을 겸비한 스마트스트림 3.5 가솔린 단일 엔진으로 운영하며, 서스펜션 스프링 강성과 쇽업소바 감쇠력을 최적화해 차별화된 승차감을 제공한다.

신규 편의사양으로는 후석 리무진 시트, 7인치 터치식 통합 컨트롤러, 후석 냉·온 컵홀더, 후석 스마트폰 무선충전 시스템, 후석 전용 테이블, 발 마사지기, 냉·온장고, 후석 수납함 등이 적용됐다.

기아는 후석 리무진 시트에 착좌감이 뛰어난 최고급 시트폼과 입체적인 퀼팅 나파 가죽을 적용했다.

또한 엉덩이·허리의 하중 분산 및 편안한 휴식을 돕는 ‘프리미엄 릴렉션 시트’ 기능과 후석 시트 콘솔 내부에 좌·우 독립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후석 전용 테이블을 탑재해 탑승객에게 항공기 일등석과 같은 안락함을 제공한다.

탑승객은 후석 시트 사이에 위치한 7인치 터치식 통합 컨트롤러 또는 스마트폰 전용 어플리케이션으로 시트를 조작할 수 있다.

시트 외에도 후석 조명 및 공조, 21.5인치 스마트 모니터, 2열 좌측 전면부 하단에 위치한 발 마사지기 등을 통합 컨트롤러에서 간편하게 제어할 수 있다.

특히, 기아 최초로 적용된 발 마사지기는 헬스케어 전문 기업 ‘휴테크’와 협업해 개발한 것으로 후석 리무진 시트와 함께 장거리 이동에 지친 탑승객에 편안한 휴식 경험을 선사한다.

이외에도 다양한 크기의 음료를 보관할 수 있는 냉·온장고와 신발 등 다양한 물품 수납이 가능한 후석 수납함을 적용해 쾌적하고 편안한 이동을 돕는다.

후석 사이드 암레스트에는 음료의 온도를 차갑거나 따뜻하게 일정시간 유지해주는 ‘후석 냉·온 컵홀더’와 스마트폰을 별도의 케이블 연결없이 편리하게 충전할 수 있는 ‘후석 스마트폰 무선충전 시스템’이 추가됐다.

러기지 공간에는 LED 조명이 적용된 ‘LED 옷걸이’와 하단부 ‘러기지 수납함’으로 수납 편의성을 높였다.

기아가 새롭게 선보인 ‘4세대 카니발 하이리무진 4인승의 국내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으로 8683만원이다.

기아는 ‘4세대 카니발 하이리무진 4인승’ 출시와 함께 ‘4세대 카니발’의 연식변경 모델 ‘더 2022 카니발’을 출시했다.

‘더 2022 카니발’은 신규 기아 엠블럼을 적용하고,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 리모트 360도 뷰, 레인 센서, 공조 애프터 블로우를 추가해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최근 차박에 대한 고객의 높은 관심을 반영해 7인승 노블레스에서 ‘아웃도어’ 트림을 신규 운영한다.

특히, 아웃도어 트림은 2열에 프리미엄 릴렉션 시트 대신 매뉴얼 시트를 적용하고, 2열 시트의 전방 슬라이딩 길이 확장으로 신장 180cm의 성인 2명이 누울 수 있는 2열 후방 공간을 추가로 확보해 차박 등에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카니발의 공간 활용성을 더욱 높여줄 텐트, 멀티 커튼, 에어 매트 등 캠핑과 차박에 활용할 수 있는 용품을 기아멤버스 카앤라이프몰에서 판매한다.

‘더 2022 카니발’의 국내 판매 가격은 9인승·11인승의 경우 가솔린 모델 3180만원 ~ 4010만원, 디젤 모델 3300만원 ~ 4130만원이며, 7인승 모델의 경우 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으로 가솔린 모델 3848만원 ~ 4161만원, 디젤 모델 3966만원 ~ 4378만원이다.

사진제공=기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