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코리아, ‘9월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 맞아 다양한 기부 프로젝트 진행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 데이비드 제프리, 포드코리아)가 자사의 ‘9월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을 맞아 국내 어린이와 따뜻한 희망을 나누는 기부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포드코리아는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딜러사 임직원과 함께 메이크어위시코리아, 사단법인 한국생활안전연합,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업했으며, 난치병 환아를 위한 소원 팔찌 제작 봉사활동, 기부금, 기부물품 전달 등 다채로운 활동을 펼쳤다.

올해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 프로젝트는 작년에 이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관련 정부 지침을 준수하는 가운데 포드코리아와 협력 단체들이 다양한 형태로 흔들림 없이 진행한 희망 나누기 활동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먼저 포드코리아와 전국 38개 전시장 임직원 300명은 메이크어위시 코리아가 지난 10일 주최한 소원 팔찌 제작 및 기부 이벤트를 진행했다.

특히 이번 이벤트는 코로나19 시대에 대응하여 새로운 방식인 온라인 동시 접속 모임을 통해 진행됐으며, 이를 통해 난치병 어린이들이 자신의 꿈을 위해 건강하고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기를 기원하는 시간을 가졌다.

다양한 기부 활동도 진행되었다.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이번 포드 글로벌 자원 자원봉사의 달 프로젝트에 합류해 난치병 아동들을 위한 코로나19 예방 키트를 지원했으며, 사단법인 한국생활안전연합은 서울 지역아동센터에 총 30세트의 재난안전가방을 기부했다.

또한, 포드코리아 공식 딜러사인 선인자동차, 프리미어모터스, 이한모터스, 더파크모터스와 포드 공식 금융사 포드 파이낸셜 서비스의 공식 파트너사인 우리금융캐피탈에서도 소정의 기부금을 마련해 메이크어위시측에 전달했다.

포드사는 2005년부터 매년 9월을 포드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로 지정하고, 세계 50개 국가에서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포드 사회공헌활동의 모체인 포드 펀드는 올해 자원봉사의 달을 맞아 자사 사회공헌단체인 포드 자원봉사 군단 운영을 통해 34개국 149개의 비영리 단체에 총 70만 달러를 지원했다.

포드가 지원한 비영리 단체들은 각 국가에서 교육, 경제 및 지역 사회 개발, 건강 및 인간의 기본권을 보장하는 인도적 구호 업무 등을 위해 지원금을 사용하게 된다.

데이비드 제프리 대표는 “올해로 7년째인 포드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 봉사활동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중단 없이 사회가 필요로 하는 희망 나눔 활동들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포드코리아와 전국의 포드 딜러사 임직원 모두는 직접 봉사활동에 참여함으로써 국내 소비자들과 소통하고, 더불어 행복하게 사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향후 포드코리아는 지속적인 봉사 활동을 통해 진정성 있는 기업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