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코리아, 젊은 농부 발굴·지원 프로그램 ‘2021 렉서스 영 파머스’ 선정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렉서스코리아가 렉서스 복합문화공간 커넥트투와 함께할 ‘2021 렉서스 영 파머스’를 선정했다.

‘렉서스 영 파머스’는 전국 각지에서 자신만의 가치를 가지고 자연 친화적인 방법으로 농산물을 재배하는 젊은 농부들을 발굴·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에는 ‘하나뿐인 지구를 위한 탄소중립의 한 걸음’을 주제로 공개 모집을 거쳐 여은주(34세, 전남 강진, 딸기), 권성현(35세, 전북 무주, 포도), 원승현(39세, 강원 영월, 토마토), 김지현(34세, 강원도 영월, 케일) 4명의 젊은 농부를 최종적으로 선정했다.

이들은 소정의 농업개발 지원비, 농업 전문가의 멘토링은 물론 렉서스의 ‘커넥트투’와의 협업을 통한 음료 및 레시피 개발과 판매, 홍보영상물 제작 등을 지원받게 된다.

렉서스코리아 이병진 상무는 “탄소중립 시대를 향한 미래의 농업은 화학 농약과 비료 없이 몸에 이로운 농산물을 많이 생산해 내기 위한 노력이 더욱 중요해질 것으로 보인다”며, “각자의 방식으로 친환경 농법을 실천하고 있는 젊은 농부들이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렉서스의 복합문화공간 커넥트투는 렉서스 영 파머스가 공급한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계절 한정 음료와 디저트를 출시하는 등 장기적인 협력 관계를 지켜가고 있다.

또한, 렉서스 영 파머스는 커넥트투와 송파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꿈마루’가 함께 진행하는 청소년 진로직업 멘토링 프로그램에도 참여, 바른 먹거리를 재배하는 농부의 가치관도 공유하고 있다.

사진제공=렉서스코리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