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 ‘2021 스킬 콘테스트’ 개최… 메타버스 플랫폼 활용 온라인 중계 진행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토요타코리아(사장 타케무라 노부유키)가 서비스 분야별 최고 실력자를 결정하는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 ‘2021 스킬 콘테스트’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11월 25일, 26일 양일간 서울 성수동 ‘토요타 트레이닝 센터’에서 진행됐으며, 전국 8개 토요타 딜러의 자체 경연을 통해 선발된 42명의 서비스 인력이 참가해 경쟁을 펼쳤다.

올해로 5회를 맞은 ‘스킬 콘테스트’는 토요타코리아가 2013년부터 토요타 전 딜러 서비스 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서비스 경진대회로 인재육성을 통한 서비스 능력 강화와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2년마다 실시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이틀 동안 일반정비, 판금, 서비스 어드바이저, 도장, 부품, 고객지원 6개 부문에서 필기시험을 비롯해 실기 경연을 펼쳤다.

특히, 기술, 정비 서비스뿐만 아니라 다양한 설정 아래 고객응대 운영 등 실제 상황과 유사한 고난도 평가항목에서 참가자들은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각 부문별 1위를 차지한 6명의 우승자는 역대 ‘토요타 서비스 챔피언’의 역사를 알 수 있는 트레이닝 센터 ‘명예의 전당’에 2021년도 챔피언으로 이름을 올리게 된다.

양일간의 대회 과정은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온라인 중계로 더 많은 사람이 참관할 수 있도록 진행됐으며, 29일에 진행되는 시상식 역시 온라인으로 진행해 보다 많은 딜러 임직원들이 응원과 축하의 시간을 가졌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딜러 테크니션의 역량 강화를 통해 서비스 분야의 고급 인력을 지속적으로 양성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인재육성을 통한 직원 역량 강화와 모든 고객분들의 만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토요타코리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