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한국도로공사 안전 순찰차량 ‘신형 렉스턴’ 공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쌍용자동차가 한국도로공사의 안전 순찰차량으로 ‘신형 렉스턴’을 공급, 다양한 공공기관 용도차량으로 선정되면서 내구성과 신뢰성을 인정받고 있다.

이번에 공급하는 60여대의 ‘신형 렉스턴’은 한국도로공사의 고속도로 순찰 용도에 맞게 안내용 전광판, 경광등, 통합컨트롤러 등이 추가 적용된 특수제작 차량으로 전국 고속도로를 주행하며 교통정보 제공, 도로 순찰 및 안전운전 유도, 긴급 상황 발생 시 구난 등의 목적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쌍용차 관계자는 “1994년 무쏘를 시작으로 ‘신형 렉스턴’에 이르기까지 지속적인 고속도로 안전 순찰차량으로 선정되어 공급할 수 있었던 것은 우수한 주행성능과 뛰어난 내구성, 안전성 등이 뒷받침되어 가능했다”고 밝혔다.

‘신형 렉스턴’은 능동형 주행안전 보조기술인 인텔리전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IACC)을 포함한 첨단 주행안전 보조 시스템 딥컨트롤을 적용해 안전성을 높였다.

특히, 4트로닉 시스템은 악천후를 비롯해 다양한 도로 환경에서 강력한 주행성능을 발휘해 고속도로 안전 순찰 차량으로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초고장력 쿼드프레임, 운전석 무릎 에어백을 포함한 동급 최다 9에어백, 전좌석 시트벨트 리마인더가 전 트림 기본 적용되는 등 다양한 사양을 채택해 안전성을 높였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신형 렉스턴’ 뿐만 아니라 ‘신형 렉스턴 스포츠’ 등 다양한 차종을 육·해·공군 등 공공기관에 지휘차량 및 업무용 차량으로 납품하며 그 신뢰성을 인정받고 있다.

사진제공=쌍용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