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엠한마음재단, 취약계층 자립 지원 위해 ‘쉐보레 스파크’ 10대 기증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한마음재단)는 1월 13일 한국지엠 부평 본사 홍보관에서 차량 기증식을 개최하고 인천 지역 사회복지기관 및 다문화가정에 ‘쉐보레 스파크’ 10대를 전달, 취약계층의 자립을 지원하게 됐다.

차량 기증 사업은 2005년 재단 설립 이래 17년째 지속하고 있는 한마음재단의 대표 사업으로, 이번 스파크 기증은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및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의 협업을 통해 진행됐다.

또한, GM 한국사업장 임직원의 투표를 통해 수혜 대상을 최종 선정하는 등 임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GM의 다양성 및 포용성 가치를 실천하는 기회를 마련했다.

이번 스파크 전달식은 카허 카젬 한마음재단 이사장, 로베르토 렘펠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사장, 윤명옥 한마음재단 사무총장, 이성만 국회의원, 차준택 부평구청장, 신정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장, 조상범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임직원의 사랑을 실은 스파크 차량 10대를 수혜 대상에 전달했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한마음재단은 설립 이래 현재까지 총 665대의 쉐보레 차량을 기증하며 지역사회를 위한 든든한 발걸음이 되어왔다”며, “우리 임직원들의 따뜻한 정성을 담아 전달한 쉐보레 스파크를 통해 지역사회에서의 사회복지 서비스를 더욱 확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로베르토 렘펠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사장은 “이번 쉐보레 스파크 기증을 통해 우리의 이웃들이 보다 건강하고 희망찬 한 해를 보낼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사회 이웃을 지속 지원하는 등 회사 안팎에서 다양성, 공정성 및 포용성을 실천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신정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장은 “한마음재단의 차량 기증을 통해 사회복지 서비스의 품질을 높이고 다문화 가정의 이동 편의를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며, “이번 차량 기증에 힘입어 앞으로도 지역 사회 취약계층이 더욱 개선된 복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한국지엠주식회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