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판매거장 김성곤 영업이사, 통산 다섯 번째 누적판매 6000대 달성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의 판매거장 김성곤 영업이사가 ‘판매 명예 포상제도’ 시행 이후 다섯 번째로 누적 판매대수 6000대를 달성했다.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동부지점 김성곤 영업이사(만 58세)는 1989년 현대차에 입사해 2022년 10월 12일 마감 기준으로 누적 판매 6000대를 달성, 영업 현장에서 뛴 지 33년 만에 대기록을 달성했다.

누적판매대수 6000대는 현대차에서 판매 명예 포상제도를 운영한 이후 단 4명만이 달성한 기록이며, 김성곤 영업이사가 다섯 번째다.

‘판매거장’은 현대차 판매지점에 근무하며 누적 판매 5000대를 돌파한 우수 판매 직원에게 부여하는 최고의 영예로, 김성곤 영업이사는 이미 2018년 5000대 판매를 달성해 판매거장 칭호를 획득한 바 있다.

김성곤 영업이사는 “누적 판매 6000대를 달성할 수 있어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신입사원 시절 한 달에 구두 한 켤레의 밑창이 닳아버릴 정도로 열심히 고객들을 방문, 고객과의 신뢰를 바탕으로 체결했던 첫 번째 계약의 순간이 아직도 생생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 동안 제가 만나온 6000명의 고객분들과 항상 저를 응원하고 격려해준 동료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성곤 영업이사는 “떨어지는 물방울이 바위를 뚫는다는 말처럼, 긴 호흡으로 고객의 마음을 얻고 신뢰 관계를 쌓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온 점이 주효했다”며, “성실함과 진실함이 저의 판매비결”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세계 모빌리티 산업의 선두를 달리고 있는 현대차의 일원으로서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영업 현장의 최전선에서 고객 감동의 가치를 계속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