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전국 4대 거점서 대규모 전시 및 시승 이벤트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가 최근 출시한 ‘트랙스 크로스오버’에 대한 소비자의 압도적인 성원에 힘입어 전국 4대 거점에서 대규모 전시 및 시승 이벤트를 진행한다.

트랙스 크로스오버(TRAX CROSSOVER)는 세단의 편안한 주행성능과 SUV의 다목적성을 겸비한 크로스오버 모델이며, 합리적인 가격, 스타일리시한 디자인, 다재다능함과 뛰어난 공간활용성을 갖추고 있다.

특히, 세련되고 스포티한 디자인을 강조한 RS, 역동적인 아웃도어 느낌을 강조한 액티브(ACTIV) 등 4가지 트림으로 구성돼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한다.

미국 뉴욕 맨해튼의 유명한 쇼핑 거리인 ‘5th Avenue’를 콘셉트로 진행되는 대규모 전시와 시승 이벤트는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핵심 고객층이 밀집된 전국 4곳의 유명 복합문화공간에서 열린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3월 31일부터 4월 2일은 스타필드 하남, 4월 7일부터 9일은 스타필드 고양, 4월 14일부터 16일은 롯데아울렛 김해점, 4월 21일부터 23일은 롯데아울렛 이시아폴리스점에서 열린다.

특히, 자동차 전시와 함께 제품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들을 수 있는 도슨트 프로그램, 시승 체험, 현장 및 SNS 이벤트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제공된다.

쉐보레는 온라인을 통해 ‘트랙스 크로스오버’ 출시 견적 상담 이벤트를 마련했다. 참여는 오는 4월 14일까지 쉐보레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견적 상담을 신청하면 응모가 완료된다.

참여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애플 아이패드 에어(1명), 다이슨 에어랩 멀티 스타일러(5명), 신세계 상품권 10만원 권(30명), 스타벅스 모바일 상품 교환권(100명) 등 푸짐한 경품을 제공한다.

정정윤 GM 한국사업장 최고마케팅책임자는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세단과 SUV의 완벽한 조합인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과 다재다능한 성능, 합리적인 가격 등을 통해 크로스오버 세그먼트를 재정의하며, 북미 시장과 한국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며, “많은 고객분들이 생애 첫 차, 첫 번째 크로스오버로 트랙스 크로스오버가 가진 장점을 직접 보고 경험하실 수 있도록 이번 고객 이벤트를 마련했으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크로스오버 시장의 새로운 트렌드 세터를 목표로 하는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국내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인하 기준으로 LS 2,052만원, LT 2,366만원, 액티브 2,681만원, RS 2,739만원이다.

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