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볼보 EX3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4’에서 최우수 제품 디자인상 수상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볼보자동차의 프리미엄 전기 SUV ‘EX30’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4’에서 최우수 제품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세계적인 디자인 시상식이며, 독일의 iF 디자인 어워드, 미국의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볼보 EX30은 세계 전문가 39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으로부터 총점 93점(100점 만점)을 획득하며 ‘2024 최우수 제품 디자인’에 선정됐다.

이 상은 좋은 디자인의 기본 원칙인 기능의 품질, 매력의 품질, 사용의 품질, 책임의 품질을 바탕으로 디자인의 우수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볼보자동차 짐 로완 CEO는 “EX30은 볼보자동차의 디자인 가치를 더 작은 형식으로 구현하고 ‘형태가 기능을 따른다’는 프리미엄 스칸디나비아 디자인을 담고 있다”며, “전기차 시대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EX30은 오늘날 시장에 적합한 모델”이라고 말했다.

‘볼보 EX30’은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된 순수 전기 SUV이다. 특히, 긴 휠베이스, 큰 휠, 동일한 오버행 등이 외관의 균형과 세련미를 선사한다.

또한, 자동차 전반에 천연 및 재활용 소재를 사용해 볼보자동차가 추구하는 지속가능성의 가치를 담았다. 여기에 전기차 내 공간을 넉넉하게 활용하고 수납공간부터 컨트롤, 스크린까지 모든 것을 중앙 집중식 테마로 구성해 프리미엄한 비율의 유연한 공간을 확보했다.

한편, 볼보 EX30은 공격적인 가격 책정을 통해 출시 이틀 만에 사전 예약 1,000대를 달성하며 고객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EX30은 NCM 배터리를 탑재한 싱글 모터 익스텐디드’ 단일 파워트레인으로 국내 출시되며, 코어(Core) 트림과 울트라(Ultra) 트림 모두 전기차 보조금 가격계수를 100%(1.0)* 적용받을 수 있다.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