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코로나19 극복 위해 전 차량 대상 방역·세차 강화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그린카(대표 김상원)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17일부터 그린카 전 차량을 대상으로 방역과 세차를 강화한다.

카셰어링은 여러 사람이 함께 이용하는 대중 교통수단인 만큼 차량의 청결 상태가 매우 중요하다.

이에 그린카는 전국에 분포된 공유 차량의 내·외부 정기 세차는 물론, 신체 접촉 부분 소독 작업 및 실내 멸균 방역으로 총 2단계에 걸쳐 진행하며, 손소독 티슈를 추가로 비치해 그린카 고객의 안전과 불안감 해소에 심혈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상원 대표는 “그린카는 더욱 철저한 방역과 위생관리를 통해 그린카 고객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며 취지를 밝혔다.

한편, 그린카는 이용자들의 매너 있는 차량 이용을 독려하기 위한 ‘매너 캠페인’을 실시한다.

‘매너 캠페인’은 그린카 반납 시에 세차 전후의 차량 사진을 촬영해 앱에 업로드하면 비용의 일부를 포인트로 돌려주는 고객 참여형 리워드 프로그램으로 최대 1만 포인트를 지급받을 수 있다.

‘매너 캠페인’은 연중 상시 진행되며, 지급된 포인트는 3개월 내에 그린카 이용 시 언제든지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사진제공=그린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