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카이스트-더 이노베이션&임팩트 서밋’ 성공 기원 연계 행사 진행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조현범)는 지난 2일 대전 카이스트(KAIST) 본원에서 개최 중인 ‘2019 카이스트-더 이노베이션&임팩트 서밋(2019 KAIST-THE Innovation&Impact summit)’의 성공적 개최를 지원하기 위해 ‘한국타이어 테크노돔’에서 다양한 연계 행사를 개최했다.

카이스트와 영국의 글로벌 대학평가 기관인 THE(Times Higher Education)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2019 KAIST-THE 이노베이션 & 임팩트 서밋’은 세계 유수의 대학과 교육 관계자들이 모이는 대규모 국제회의로 2일부터 4일까지 열린다.

이번 서밋에는 25개국 70여 개 대학 및 관련 기관에서 300여 명이 참석해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학의 역할 변화’를 주제로 교육 혁신과 지식 이전, 기업가정신, 인공지능 등에 대한 강연과 토론을 진행한다.

특히 4일에는 THE가 새롭게 선보이는 ‘세계 대학 영향력 순위(University Impact Rankings)’가 최초로 발표되기 때문에 전 세계 교육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교육 혁신을 논의하는 대규모 국제회의의 위상과 의미에 걸맞은 자사의 하이테크 연구시설 ‘한국타이어 테크노돔’에 회의에 참석한 인사들을 초청했다.

한국타이어 기술력의 원천이자 혁신의 상징인 ‘한국타이어 테크노돔’은 전 세계 각 대륙에 위치한 4개의 연구소(미국, 독일, 중국, 일본)를 총괄하는 연구개발(R&D) 센터로서, 시장을 이끌어 나가기 위한 중장기 R&D 역량 강화의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먼저 주요 참석인사 30여명을 대상으로 최첨단 설비를 갖추고 혁신적 미래 타이어 기술 개발을 선도하고 있는 ‘한국타이어 테크노돔’의 주요 연구 설비를 소개하는 테크노돔 투어가 진행됐다.

기초 및 응용 기술에 이르는 다양한 분야의 연구를 가능케 해주는 세계 최고 수준의 개발 설비 및 실험실을 확인한 참석자들은 연이어 감탄을 표했다.

이어 세계 주요대학 총장, 기업대표, 정부관계자, 학계인사 등 약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환영 만찬이 진행됐다.

행사는 신성철 KAIST 총장의 개회사, 트레버 배럿(Trevor Barratt) THE 사장의 환영사, 구본희 한국타이어 연구개발본부장의 축사, 참가자 네트워킹, 송혜경 한국정신문화연구원 상임이사의 강연 등의 순으로 개최됐다.

한국타이어 연구개발본부장 구본희 전무는 축사를 통해 “혁신적 교육 발전을 이끌고 있는 전 세계 교육계 인사들에게 한국타이어 기술력의 원천이자 혁신의 상징인 ‘한국타이어 테크노돔’을 선보일 수 있어 영광”이라며 “한국타이어는 혁신적인 R&D 역량 강화를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룩하며 글로벌 타이어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타이어는 이와 함께 국내 자동차 업계에서 최초로 제작 운영하고 있는 모터스포츠 트레일러를 2일부터 4일까지 KAIST 캠퍼스 내에 전시해 업계를 선도하며 다양한 혁신을 시도하고 있는 한국타이어의 활동을 알리고 KAIST 학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