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후원 레이싱팀, CJ 슈퍼레이스 슈퍼6000 팀·드라이버 챔피언십 1위 독주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가 후원하는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의 김종겸이 지난 20일 전라남도 영암군 소재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열린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CJ 슈퍼레이스)’ 슈퍼6000 4라운드에서 2위를 차지했다.

이에 따라 올 시즌 4라운드까지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가 팀과 드라이버 챔피언십에서 누적 순위 1위를 유지하며 독주를 이어가고 있다.

KIC 상설 서킷에서 진행된 슈퍼6000 4라운드 결승에서 김종겸은 70kg의 핸디캡 웨이트를 얹은 불리한 상황에서도 타이어 성능을 십분 활용한 경기 운영으로 2위에 오르는 쾌거를 거뒀다.

그 뒤를 이어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볼가스 모터스포츠의 김재현이 3위,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의 최명길과 조항우가 각각 4위와 5위에 올라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경주차가 상위권을 휩쓸었다.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와 소속 드라이버는 이번 시즌 팀·드라이버 챔피언십 포인트 누적 순위에서 단 한 번도 1위 자리를 놓치지 않으며 압도적인 기량 차이를 입증하고 있다.

4라운드 결과 팀 챔피언십 포인트 누적 순위에서 1위를 달리고 있으며, 드라이버 챔피언십 포인트 누적 순위에서는 김종겸이 1위, 최명길이 2위, 김재현이 3위를 달리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올 시즌 4라운드까지 포디움에 오른 12명의 드라이버 중 9명이 한국타이어를 장착하고 경기를 치러 국내 대표 프로 모터스포츠 대회를 통해 벌어지는 타이어 제조사 간 기술력 승부에서 올 시즌에도 승리를 예고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