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임직원 정성 가득 담은 언택트 봉사활동 진행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가 오는 12월까지 밀알복지재단 및 월드쉐어와 협력해 임직원이 직접 제작한 태양광 랜턴과 옥수수 양말인형 키트 5000여 개를 개발도상국 어린이들에게 전달하는 언택트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이번 언택트 봉사활동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대면 봉사활동이 제한된 상황에도 불구하고, 나눔 활동을 멈추지 않고 도움이 필요한 곳에 따뜻한 마음을 지속적으로 전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즐겁고 간단하게 참여할 수 있는 핸즈온 봉사활동으로 준비해 보다 많은 임직원의 자율적인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

주간에 태양광을 활용해 배터리를 충전 후 야간에 조명으로 사용할 수 있는 태양광 랜턴은 전력보급율이 낮은 네팔, 라이베리아, 말라위, 미얀마, 에티오피아 등의 개발도상국에 지원돼 해당 국가 아동의 교육환경 개선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친환경 옥수수 섬유로 만들어진 양말인형 코니돌은 개발도상국 어린이의 정서 지원을 위한 애착 인형으로 탄자니아, 베트남, 미얀마, 키르기스스탄 등에 전달된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