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틀란, 한국도로공사 VDS 속도 데이터 활용 실시간 교통정보 강화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맵퍼스(대표 김명준)의 아틀란 내비게이션이 한국도로공사에서 관리하는 교통정보 수집 장치인 VDS의 자동차 속도 데이터를 활용, 실시간 교통정보를 강화한다.

VDS(Vehicle Detection System)는 도로포장면에 매립해 자동차의 통과속도와 이동차량 대수를 산정하는 차량검지 장치로 전국 고속도로 내 1~2km 단위로 설치돼 도로별 차량 점유율, 교통량, 속도를 일정 주기별로 측정한다.

맵퍼스는 아틀란이 14년 이상 쌓아온 교통정보 빅데이터와 분석기술, 실시간 사용자 정보, 고속도로 VDS 데이터를 활용해 실시간 서비스는 물론 도착 예정시간 등 예측정보의 정확도를 높여갈 계획이다.

김명준 대표는 “한국도로공사의 VDS 속도 정보 적용은 실시간 교통정보의 핵심인 교통정보의 양과 커버리지가 크게 증가해 사용자 편의가 더욱 높아졌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향후에도 맵퍼스는 다양한 공공 및 민간 데이터를 활용한 인포테인먼트 서비스, 실시간 서비스를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맵퍼스는 한국도로공사와 협력형 교통사고 대응시스템인 ‘사고포착알리미’를 개발해 고속도로 2차 사고 예방을 위한 시범서비스를 운영하는 등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 강화와 운전자의 안전 확보를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제공=맵퍼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