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뷰, 농기계 기업 TYM 콤바인·트랙터 등 핵심 제품에 3D 어라운드뷰 제공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에이스뷰(대표 손승서)가 농기계 기업 TYM(티와이엠)과 MOU를 체결, 세계로 수출하는 콤바인, 트랙터 등 핵심 제품에 3D 어라운드뷰(AVM)를 제공한다.

에이스뷰는 이번 MOU를 통해 자사의 핵심 기술인 ‘3D 어라운드뷰’를 4월부터 출시되는 TYM 콤바인의 생산 라인에 장착, 출고할 수 있게 제공한다.

이로서 TYM은 국내 농기계 업계 최초로 ‘3D 어라운드뷰’를 갖춘 콤바인과 트랙터의 완제품을 출고, 세계로 수출하게 된다.

에이스뷰의 3D 어라운드뷰는 모빌리티의 전방, 후방, 좌측, 우측에 초저조도·초광각 카메라를 장착, 운전자가 마치 하늘에서 내려다보는 것처럼 차량 주변을 왜곡없이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영상을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안전 주행 기술이다.

에이스뷰는 농기계에 특화된 3D 어라운드뷰를 설계, 개발하고 수개월 간 현장 적용 테스트를 진행해 왔다.

이번 MOU를 통해 국내외 농기계 시장에 3D 어라운드뷰를 선보이게 됐으며, TYM 역시 세계에 대한민국의 명품 농기계를 보다 적극 제공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손승서 대표는 “TYM의 콤바인과 트랙터에 에이스뷰의 3D 어라운드뷰가 장착되어 농기계의 험한 주행 및 작업 환경에서 운전자와 장비의 안전을 담보하고, 작업 중에 운전석 모니터를 통해 작업 농산물을 직접 확인할 수 있게 되어 작업 생산성을 극대화할 수 있게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에이스뷰 3D 어라운드뷰는 안전에 취약한 대형 차량에 활발히 적용되고 있다. 특히, 관공서 소방차, 청소차, 통학 및 통근 버스, 해양경찰청 선박과 민간 버스, 특장차, 트럭, 레미콘 차량, 지게차에 이어 농기계에 적용돼 시장을 활발히 개척하고 있다.

사진제공=에이스뷰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