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쉐린, 2021년 SPOTT 평가서 천연고무 산업 부문 1위 선정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미쉐린이 ESG 경영 평가 플랫폼인 SPOTT에서 실시한 평가에서 2021년 천연고무 산업 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

SPOTT(Sustainability Policy Transparency Toolkit)은 국제 환경 보존 자선단체인 런던동물학회(ZSL)에서 개발한 평가 방법으로, 상품 제조사, 가공, 무역 관련 기업들의 ESG 경영 이행 수준을 분석하고 매년 100개 이상의 평가항목에 대한 벤치마크를 제시하고 있다.

2022년 3월에 발표된 최신 SPOTT 평가는 세계적인 타이어 제조사를 포함한 천연고무 산업 관련 30개 기업을 평가 대상으로 삼았으며, 미쉐린은 81.8%의 이행률을 기록해 평가 대상 평균인 39.3% 대비 압도적인 결과를 얻어 지속가능성과 투명성에 대한 리더십을 입증했다.

ZSL의 수석 애널리스트인 샘 진저는 “업계 선도기업들은 ESG 경영과 관련된 정보와 규범을 웹사이트를 통해 명확하게 밝히고, 그들의 공급업체들이 이를 따를 수 있도록 주기적으로 공유해야 한다”며, “전체 공급망에 걸쳐 투명한 리포팅을 실시한다면 지속가능성 실천 여부를 추적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천연 고무 조달 및 기술 허브 역할을 하는 미쉐린 그룹의 자회사인 SMPT(Société des Matières Premiéres Tropicales Pte Ltd)의 책임자 섹산 트라이우코스는 “이 순위는 지속가능한 모빌리티에 대한 미쉐린의 의지, 그리고 이해관계자와의 지속적인 협력의 성과를 인정받은 자랑스런 결과”라고 설명하며, “미쉐린은 지속가능한 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해 협력업체들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대표적인 예인 ‘캐스캐이드 프로젝트’는 공급망의 환경적 리스크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는 러버웨이 리스크 맵핑 툴을 통해 인도네시아의 영세한 천연고무 소작농 1,000곳을 지원하고 있다”며, “투명성은 우리의 접근방식에서 가장 핵심적인 부분으로, 미쉐린은 함께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타이어 산업 전반에 새로운 표준을 정립해 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미쉐린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