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미국 시장 공략 위해 NBA·MLB 등 인기 스포츠 마케팅 강화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미국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NBA, MLB, NCAA 등 미국 내 인기 스포츠 종목에 브랜드 광고를 진행하는 등 스포츠 마케팅을 강화한다.

먼저, 10월부터 2022-23 시즌이 새롭게 시작된 미국프로농구(NBA)의 LED 사이니지 광고를 통해 브랜드 노출에 나선다.

특히, ‘L.A.’, ‘브루클린’, ‘샌프란시스코’, ‘휴스턴’, ‘샬럿’, ‘워싱턴 D.C.’ 등에 위치한 6개 구단의 홈경기 및 어웨이 경기를 통해 미국 전역에 넥센타이어 브랜드를 광고한다.

두 번째로 내년 3월부터 진행되는 2023 시즌 미국프로야구(MLB) 경기장 홈플레이트를 통해서도 브랜드를 알린다.

특히, ‘클리브랜드’, ‘애틀랜타’, ‘L.A.’ ‘뉴욕’, ‘샌디에이고’, ‘워싱턴 D.C.’ 등에 위치한 6개 구단의 경기 도중 넥센타이어가 노출돼 미국 전역에서 인지도를 제고할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으로 올해 11월 개최 예정인 전미대학체육협회(NCAA) 남자 농구 가을 토너먼트와 내년 3월에 개최되는 컨퍼런스 토너먼트에서 브랜드를 노출한다.

넥센타이어는 “다양한 스포츠 종목을 통해 브랜드를 알림으로써 두터운 팬층 뿐만 아니라 각 팀 연고지 주민들에게 친숙한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미국에 R&D 센터 및 법인을 두고 현지에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오고 있는 넥센타이어는 스포츠 마케팅의 일환으로 미국 내 주요 인기 스포츠인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의 ‘애너하임 덕스’와 ‘시카고 블랙호크스’ 구단을 후원하며 스포츠 마케팅 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오고 있다.

사진제공=넥센타이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