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모노마스’ 협업 포뮬러 E 시즌9 기간 글로벌 모터스포츠 팬 소통 나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이수일, 한국타이어)가 가상 인플루언서 ‘모노마스’와 협업,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포뮬러 E)’ 시즌9 기간 동안 글로벌 모터스포츠 팬과 소통에 나선다.

한국타이어는 포뮬러 E의 전기차 타이어 독점 공급사이자 오피셜 파트너로서 모터스포츠 팬들과 접점을 넓히기 위해 ‘지속가능성’, ‘혁신 기술력’ 등 포뮬러 E의 핵심 가치를 전달해 줄 인플루언서로 모노마스를 선정했다.

주식회사 씨지테일이 개발한 모노마스는 화성 탐사로봇이 모티브인 11.5만 팔로워를 보유한 가상 인플루언서다.

특히, 독특한 캐릭터 설정과 메타버스 세계관을 기반으로 기후변화 및 환경 오염 등 사회적 메시지를 담은 공익적이고 미래지향적인 콘텐츠를 공유하며 전 세계 MZ 세대를 중심으로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한국타이어와 모노마스는 포뮬러 E 시즌9 기간 동안 관련 다채로운 콘텐츠를 글로벌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hankooktire.global)과 유튜브 등 자사 SNS 채널에 소개하며 소통을 이어 나간다.

특히, 콜라보를 통해 모노마스는 포뮬러 E 대회의 실시간 경기 현황은 물론 대회에 참가하는 인기 드라이버들과의 만남, ‘E-빌리지(E-Village)’ 체험기 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지속 공유하게 된다.

또한, 포뮬러 E의 공식 전기차 레이싱 타이어 ‘아이온(iON)’ 콘텐츠를 통해 전기차 타이어 시장 선구자인 한국타이어의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전 세계에 각인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글로벌 브랜드 ‘한국(Hankook)’의 혁신적인 기술력을 엿볼 수 있는 콘텐츠도 확인할 수 있다.

포뮬러 E 시즌9은 현지시간으로 1월 14일 멕시코시티에서 개최되는 ‘2023 한국 멕시코시티 E-PRIX’를 시작으로 7개월간 세계 11개국 주요 도시에서 총 16라운드로 진행된다.

또한, 포르쉐, 맥라렌, 재규어, 마세라티, DS 오토모빌, 닛산, 니오, 마힌드라 등 글로벌 8개 전기차 브랜드가 참여하는 가운데 11개 팀 총 22명의 드라이버가 시즌 챔피언 타이틀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벌일 예정이다.

특히, 시즌9에는 최고속도 320km/h, 최고출력 350kW의 현존 최고 전기차 모델인 3세대 젠3 레이스카가 처음 도입되는 해이다.

장착되는 한국타이어의 전기차 레이싱 타이어 ‘아이온’은 FIA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3세대 머신 전용으로 개발됐으며, 그립력, 핸들링 등 강력한 퍼포먼스, 내구성, 높은 전비 효율 등 균형 잡힌 성능을 발휘하며 최상의 레이싱 경기력을 지원한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