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스포츠/튜닝타이어/부품

‘2023 넥센타이어 스피드웨이 모터 페스티벌(SINCE 2006)’ 3라운드 주말 용인 개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주최하는 ‘2023 넥센타이어 스피드웨이 모터 페스티벌(SINCE 2006)’ 3라운드가 8월 27일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된다.

넥센타이어는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와 공동주최하며, 타이틀 후원사의 권리로 ‘2023 넥센타이어 스피드웨이 모터 페스티벌(SINCE 2006)’을 지난 5월 새롭게 개최했다.

‘2023 넥센타이어 스피드웨이 모터 페스티벌(SINCE 2006)’은 아마추어 레이싱 드라이버뿐만 아니라, 서킷 드라이빙을 즐기는 일반인, 드라이빙 아카데미가 필요한 서킷 드라이빙 입문자, 자동차 동호회 등 모터스포츠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의 공인으로 진행되는 대회는 참가자가 목표한 랩타임에 얼마나 근접한지를 놓고 겨루는 방식의 ‘타겟 트라이얼’, 레이스와 경기 코스에 장애물 구간을 설정해 놓고 완주한 시간에 따라 순위를 정하는 ‘짐카나’로 구성된다.

이번 3라운드는 ‘현대 N페스티벌’ 대회 N2, N3 클래스 공식타이어로 넥센타이어가 지정 공급되는 것을 기념해 현대자동차와 함께하는 타겟 트라이얼을 개최, ‘현대 N페스티벌’ 대회에 출전하고 있는 선수 또한 공식으로 참여한다.

특히, 대회 참가자의 드라이빙 스킬 향상을 위해 넥센타이어의 공식 파트너 팀인 ‘서한 GP’ 소속의 프로 레이싱 드라이버 장현진과 유럽 F3 레이스에서 우승 기록을 가지고 있는 임채원이 원포인트 레슨 및 레이싱타이어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교육을 진행한다.

또한, ‘서한 GP’, ‘L&K 모터스’의 스톡카와 현대N페스티벌의 아반떼 N 컵카가 전시될 예정이며, 패독에서는 새로운 자동차 동호회 문화가 된 카밋(Car Meet)과 한유그룹의 헤리티지 리무진을 포함한 자동차 용품도 전시된다.

이외에도 레이싱 시뮬레이터 체험, RC카 시범주행 및 관람객 직접체험, 트랙체험 등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제공되며, 에버랜드 창의융합클래스 ‘이큐브스쿨 Make-Kart(메이카트)’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 꿈나무에게 자동차 원리를 이해하고 직접 제작해 볼 수 있는 체험교육 또한 운영할 예정이다.

넥센타이어는 2006년부터 국내 모터스포츠의 지속적인 저변 확대와 모터스포츠 산업 기초 종목의 육성을 위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현대 N 페스티벌’ 등 모터스포츠 대회를 지속 후원해오고 있다.

특히, 8월 19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수도권 첫 나이트 레이스로 펼쳐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5라운드 슈퍼6000 클래스에서는 우승과 함께 포디움 싹쓸이를 기록한 바 있다.

한편, ‘2023 넥센타이어 스피드웨이 모터 페스티벌(SINCE 2006)’은 연간 총 5라운드로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관람객은 별도의 입장권 예매 절차 없이 에버랜드 셔틀을 이용한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사진제공=넥센타이어

남태화 기자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