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 포항센터’ 확장 개소… 포항 및 경북 지역 서비스 품질 강화

만트럭버스코리아(사장 막스 버거)가 지난 16일 경북지역 소비자 접점 및 서비스 품질을 강화하기 위해 ‘만트럭 포항센터’의 확장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만트럭버스코리아 막스 버거(Max Burger) 사장과 포항센터 김태연 대표를 비롯해 포항지역 만트럭 소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포항센터 개소를 통해 지역 내 판매 증가에 따른 서비스 수요를 충족하는 동시에 고객 서비스 품질을 한층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포항센터는 약 6000㎡ 부지에 3000㎡에 달하는 주차 공간을 마련해 방문객들의 편의까지 배려했다.

또한 MAN 본사 규격에 맞는 표준 CI를 적용한 포항센터는 15미터 규모의 워크베이 4개를 갖추고 있으며, 보다 효율적인 정비작업을 위해 4개의 워크베이를 갖추고 있다.

이외에도 부품창고 및 사무실이 있는 A동과 판금·도장을 전담하는 B동 등 2개의 동으로 분리 돼 있어 소빚들에게 한층 만족스럽고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 할 것으로 예상된다.

만트럭 포항센터는 31번 국도와 포항~울산간 고속도로의 접점인 남포항IC에서 5km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어 경주, 영덕 등 기존 정비시설 취약지역 고객의 접근이 용이한 것이 큰 장점이다.

특히 포항센터는 포항 제4일반산업단지, 광명일반산업4단지와 인접해 있으며, 대규모 운송물량이 필요한 업체와도 가까워 많은 화물차 고객들의 접근성이 더욱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향후 영덕~상주간 고속도로가 개통되면 내륙지역 고객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 막스 버거(왼쪽 네 번째)와 포항센터 김태연 대표(왼쪽 다섯 번째) 외 임직원들이 새롭게 확장 개소한 포항센터 개소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포항센터의 개소로 더 많은 포항 및 경북지역 고객들에게 질 높은 서비스와 편의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고객 만족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2017년에도 용인 직영 정비사업소 등 서비스센터를 양적, 질적으로 대폭 강화해 고객에게 최고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동차 & 모터스포츠 전문 매거진 ‘고카넷[GoCarNe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