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RA, ‘2019 아시아 오토 짐카나’ 2전 8월 31 ~ 9월 1일 인제스피디움 개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사단법인 대한자동차경주협회(협회장 손관수, KARA)가 주식회사 슈퍼레이스(대표 김동빈)와 함께 오는 8월 31일 ~ 9월 1일 인제스피디움에서 ‘2019 아시아 오토 짐카나 챔피언십(AAGC)’ 2전을 개최한다.

KARA는 지난 2017년에 열린 AAGC 2전을 영종도에 있는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국내 최초로 개최한 바 있다.

아시아 짐카나 대회는 FIA 아시아 존에 등록된 국가들이 팀을 구성해 국가 대항전 형식으로 경쟁하는 FIA 공인 대회이다.

2019 아시아 오토 짐카나 챔피언십은 지난 7월 13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개막전을 시작으로 올해 연말까지 아시아 5개국에서 총 5회 개최될 예정이다.

지난 개막라운드에는 아시아 10개국에서 14팀 총 41명이 참가했으며, 2019년부터는 3인 1조로 팀을 구성해 출전하고 있다. 특히 팀원 중 여성 1명이 포함되어야 경기에 출전할 수 있으며, 대회는 솔로, 더블, 팀 3개 클래스로 나눠 진행된다.

KARA는 지난 6월 심사를 통해 이인용, 이종혁, 원인선 3명의 드라이버를 국가대표로 선발해 출전시키고 있다. 이들은 솔로, 더블, 팀대항전에 출전해 더블 클래스 9위를 개막 라운드에서 기록한 바 있다.

오는 8월 31 ~ 9월 1일 인제스피디움에서 열리는 ‘2019 아시아 오토 짐카나 챔피언십’ 2전 엔트리 오픈은 7월 24일로 예정되어 있다.

KARA 관계자는 “17년 대회를 개최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아시아 오토 짐카나 대회의 발전과 참가국들의 만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대한자동차경주협회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