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오는 16 ~ 18일 군산 개최… 102개 대학 195개 팀 참가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2019 KSAE 대학행 자작자동차대회’가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군산새만금자동차경주장에서 개최된다.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는 대학생들이 직접 만든 자동차로 경연을 펼치는 대회로 대학생들에게 자동차를 직접 설계 및 제작기술 습득의 기회를 제공하고 미래 자동차산업의 전문가로 양성하고자 한국자동차공학회(회장 이종화 아주대학교 교수)에서 2007년부터 개최하고 있다.

특히, 자동차를 전공하거나 관심 있는 대학생들에게 최고의 축제의 장으로 산학연 협력과 자동차공학인 육성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행사이다.

대회는 비포장도로 경기인 바하(Baja) 부문, 포장도로 경기인 포뮬러(Formula) 부문과 전기자동차(EV) 부문으로 진행되며, 올해 전국 총 102개 대학 195개 팀에서 약 2,600여명이 참가 신청했다.

가장 많은 팀이 참가하는 Baja 경기는 올해부터 웅덩이, 통나무 장애물, 높은 경사구간을 통과하며 차량의 내구성과 성능을 시험할 수 있는 동적성능평가를 신설해 경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고성능 퍼포먼스의 포뮬러와 미래 자동차로 예측되는 EV부문은 최근 높은 관심과 함께 참가팀이 크게 늘어 대회 3일간 열띤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무더운 날씨속 40km가 넘는 거리를 완주해 차량성능과 함께 기록으로써 우수팀을 가리게 되는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내구레이싱에서는 학부생들에게 자동차 이론과 실기를 접목한 산교육의 장을 마련하며, 우리나라 미래 자동차산업을 이끌어갈 인재양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생각된다.

대회 종합 우승팀(KSAE Grand Prix)에게는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및 500만원의 상금이 제공되며 총 3,500만원 상당의 상금 및 경품이 제공될 예정이다.

사진제공=한국자동차공학회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