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드리프트 활성화 위한 ‘대한드리프트협회’ 공식 출범… 초대 협회장 한식벽제 김태현 부회장 선임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대한드리프트협회(KDA)가 7월 30일 전라남도 영암군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공식 출범했다.

KDA(Korea Drift Association)는 국내 드리프트 대회에서 활동을 펼쳐온 15개 팀이 뜻을 모아 3월 13일 발기인 대회를 시작으로 단체 설립을 추진한데 이어 지난 주말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KDA 초대 협회장으로는 국내 첫 공식 드리프트 대회인 ‘한국 DDGT’ 드리프트 챔피언 출신인 주식회사 한식벽제 김태현 부회장이 선임됐으며, 제1대 부회장에는 무브 오토모티브 진태욱 대표가 선임됐다.

또한, KDA 발전의 초석을 닦을 제1기 임원단으로는 경기위원회 이사 리스터 민수홍 대표, 재무회계 이사 HSD 드리프트팀 김상준 대표, 심사위원회 이사 GP드리프트 김성환 대표, 기술위원회 이사 디맥스 이은필 대표, 사무국장 모션튜닝 전상훈 대표가 각각 임명됐다.

김태현 협회장은 “온전히 드라이버의 기술로 승부할 수 있고, 어려운 경기규정에 대한 이해 없이도 그 퍼포먼스만으로 즐길 수 있는 드리프트의 진정한 가치를 지키고 발전시키는데 전력을 다하겠다”며, “더 많은 사람들에게 드리프트의 즐거움을 알리기 위해 협회장으로서 책임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대한드리프트협회(www.koreadrift.or.kr)는 현재 임의단체 등록을 마쳤으며, 드리프트를 매개로 한 건전한 모터스포츠 활동을 펼쳐 향후 사단법인으로 전환할 방침이다.

사진제공=대한드리프트협회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