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현대차, 최적 조합에 합리적 가격 갖춘 스페셜 트림 ‘캐스퍼 디 에센셜’ 출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는 10월 6일 고객이 선호하는 최적의 사양에 합리적 가격을 갖춘 스페셜 트림 ‘캐스터 디 에센셜’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이번에 출시된 현대차의 엔트리 SUV ‘캐스퍼 디 에센셜’에는 핵심 편의 및 안전사양들이 대거 포함됐다.

먼저 탑승자와 운전자를 배려한 인조가죽 시트, 앞좌석 열선 시트, 열선 스티어링 휠, 스마트키, 후방모니터, 하이패스 시스템 등은 편의성을 높여준다.

또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인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하이빔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전방 차량 출발 알림 등이 탑재돼 주행 편의성과 안전성을 향상시켰다.

현대차는 캐스퍼의 최상위 트림에만 적용했던 고급 사양들도 디 에센셜에 추가했다.

외장에 프로젝션 헤드램프와 후륜 디스크 브레이크를, 실내에 메탈페인트 인사이드 도어 핸들, 운전석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 풀오토 에어컨 등을 적용했다.

또한, 8인치 내비게이션, 차량 내 간편 결제 서비스인 현대 카페이, 블루링크, 폰 프로젝션 등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탑재해 편리한 주행 환경을 제공한다.

현대차는 고객이 선호하는 사양을 대거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했음에도 디 에센셜의 판매 가격을 1,690만원으로 책정,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더 많은 고객들이 캐스퍼를 경험할 수 있게 했다. 차량 구매는 캐스퍼 전용 온라인 사이트에서 가능하다.

현대차는 캐스퍼의 스페셜 트림 출시를 기념해 디 에센셜 트림을 가장 빠르게 경험할 수 있는 시승 이벤트를 10월 17일부터 31일까지 전국 현대 드라이빙라운지에서 진행하며, 시승 신청은 캐스퍼 전용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가능하다.

또한, 10월 6일부터 31일까지 캐스퍼 전용 온라인 사이트에서 디 에센셜 트림의 핵심 사양과 판매 가격이 담긴 이미지를 활용해 짝을 맞추는 ‘What’s in The Essential’ 경품 이벤트를 실시한다.

차량을 출고한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my case by CASPER’ 경품 이벤트도 진행, 10월 20일부터 12월 31일까지 캐스퍼와 함께하는 카라이프 영상을 촬영해 개인 SNS와 캐스퍼 온라인 구매후기 페이지에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한다.

현대차는 캐스퍼 크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캐스퍼 출고 고객이 차량의 상품성과 개인의 카라이프를 알리고 이를 통해 신규 고객의 구매까지 이어지게 될 경우 커스터마이징 상품 구매가 가능한 블루멤버스 포인트를 지급한다.

또한, 온라인 구매 방식이 낯설어 캐스퍼 계약을 망설이는 고객들을 위한 구매 대행 서비스를 진행한다. 계약부터 출고까지 전화 상담을 통해 편리하게 차량을 구입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캐스퍼 디 에센셜 트림은 고객들이 선호하는 최적의 사양 조합과 합리적인 가격을 갖췄다”며, “이번 신규 트림 출시를 통해 캐스퍼가 엔트리 SUV 시장의 저변을 더욱 확장시켜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