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모빌리티, 국내 4번째 서비스 네트워크 청주점 오픈… 1일 50대 정비 가능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코오롱 모빌리티(대표 김현진)가 일산점, 부산사상점, 분당점에 이은 국내 4번째 서비스 네트워크인 청주점을 오픈, 본격적으로 전국 서비스 네트워크 강화에 나섰다.

지난 20일 오픈한 코오롱 모빌리티 청주점은 충청북도 서원구 죽림동에 위치해 수입차 정비 인프라가 부족한 충청지역 수입차 오너들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또한 코오롱의 오랜 업력을 통해 확보한 신뢰성과 전문성, 신속한 수리로 예약 대기 시간 단축, 합리적인 수리 비용 제안 등 코오롱 모빌리티만의 차별화된 정비서비스를 제공해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여나갈 예정이다.

코오롱 모빌리티 청주점에서는 숙련된 정비전문가를 통해 고장 진단부터 일반 수리, 판금 및 도장을 포함한 사고차 수리 등 중정비까지 모두 가능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패스트레인 서비스 체계 전면 도입으로 오랜 기다림 없이 신속한 수리가 가능하고, 공임은 물론 대체 부품의 추천 및 수리 방안 제시로 소비자는 여러 대안을 비교해 자신에게 맞는 합리적인 비용의 수리방법을 선택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코오롱 모빌리티 청주점은 대지면적 3,230㎡ 규모에 체계적인 정비를 위한 최신시설들을 구비한 판금&도장 정비동(1동), 일반 정비동(2동), 부대시설동(3동) 총 3개동으로 구성됐다.

정비동은 하루 50대의 자동차 정비 및 수리가 가능한 종합정비서비스 공간을 갖췄으며, 정비동 건물의 전면부를 유리로 구성해 맞은편 2동에 위치한 고객대기실에서 자동차의 작업과정을 직접 볼 수 있게 해 서비스 신뢰도를 높였다.

또한, 일반 자동차 정비소와 차별화된 세련된 실내 인테리어로 단순한 정비 공간을 벗어나 브랜드 경험의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김현진 대표이사는 “코오롱모빌리티는 4월 창원점, 서대구점을 오픈하며 전국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며, “전국 어디에서든 수입차 고객들이 차종에 상관없이 코오롱 모빌리티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오롱 모빌리티 청주점에서는 오픈을 기념해 선착순 400명의 고객을 대상으로 자동차 무상점검 및 즉석 사은품 이벤트, 금액별 할인 쿠폰 증정 등 다양한 고객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사진제공=코오롱 모빌리티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