묘미, ‘KT Super VR’ 인수형 장기렌탈 서비스 론칭… 최신 VR 헤드셋 월 2만원대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묘미(MYOMEE)가 KT의 프리미엄 VR 서비스 ‘KT Super VR’의 인수형 장기렌탈 서비스를 론칭한다.

묘미가 새롭게 선보이는 ‘KT Super VR’ 인수형 장기렌탈은 24개월 동안 목돈 부담 없는 월 2만원대의 렌탈료로 4K 초고화질 무선 VR 헤드셋과 실감형 VR 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하고, 계약 종료 후 소유권을 이전 받는 상품이다.

특히 이번 인수형 장기렌탈은 VR기기와 영화, 게임, 스포츠 등 다양한 VR전용 실감형 콘텐츠가 함께 제공되는 올인원(All-in-one) 상품으로 시중가 대비 20%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어 합리적이다.

묘미는 고가의 최신 VR기기를 누구나 쉽게 경험해볼 수 있도록 ‘KT Super VR’에 렌탈 서비스를 접목한 2주 체험 렌탈을 지난해 11월부터 운영해왔다.

최근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증가하는 트렌드에 맞춰 묘미는 실내에서 할 수 있는 활동을 찾는 소비자들을 겨냥해 초기 비용 부담 없이 VR기기를 장기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장했다.

이번 ‘KT Super VR’ 렌탈은 기존 체험렌탈과 달리 통신사에 구애받지 않고 이용할 수 있어 접근성까지 한층 개선됐다

‘KT Super VR’ 인수형 장기렌탈은 스마트폰과의 연결이 필요 없는 독립형 VR 헤드셋(HMD)에 초고화질 4K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VR기기로 구성돼 고화질의 영상을 편리하게 즐길 수 있다.

콘텐츠의 경우, 월정액 VR전용 서비스 ‘Super VR Pass’의 2년 이용권을 통해 영화, 키즈, 여행 등 다양한 장르의 VR 영상과 친구들과 함께 즐기는 VR 게임, 스타와의 VR 팬미팅, 스포츠 멀티 중계, 가상 면접 시뮬레이션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이와 함께 ‘KT Super VR’ 인수형 장기렌탈을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KT 모바일 동영상 서비스 ‘Seezn(시즌)’ 6개월 이용권, 영화팬을 위한 ‘프라임무비팩’ 3개월 이용권 등 VR기기 이외에도 다양한 채널에서 즐길 수 있는 콘텐츠 이용권이 증정되며, 론칭 기념으로 계약을 체결한 고객 선착순 100명에게 휴대용 손선풍기도 선물한다.

롯데렌탈 소비재렌탈부문장 최근영 상무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집에서도 즐길 수 있는 활동을 찾는 소비자들을 위해 최신 VR 콘텐츠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자 이번 인수형 장기렌탈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묘미는 고객의 세분화된 니즈에 맞춰 다양한 형태의 서비스를 기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롯데렌탈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