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택시 서비스 이용료 50% 지원 연말 캠페인 실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VCNC(대표 박재욱)가 운영하는 타다가 연말까지 타다 라이트, 타다 플러스 등 택시 서비스 이용료 50%를 지원하는 연말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운수사와의 상생과 이용자의 안전한 이동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이용자은 12월 14일부터 31일까지 가맹택시 서비스 ‘타다 라이트’와 고급택시 호출 서비스 ‘타다 플러스’를 50% 할인된 가격에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할인 혜택 적용은 간단하다. 타다 앱 쿠폰 메뉴에서 할인쿠폰을 확인하고, 타다 호출 시 적용하면 된다. 해당 쿠폰은 연말까지 횟수에 제한없이 사용할 수 있다.

VCNC 김기년 최고운영책임자는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운수사와 드라이버들과 상생을 통해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고자 한다”며, “부득이하게 이동이 꼭 필요한 이용자들이 안전하게 이동하는 데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타다는 자동차 내 드라이버 마스크 착용, 정기적인 소독 및 환기 등을 통해 보다 안전한 이동 환경 구축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타다 라이트 모든 자동차에는 감염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투명 파티션이 설치되어 있다.

한편, 타다는 최근 수도권 지역에서 대리운전 중개 서비스 ‘타다 대리’를 론칭한데 이어 서울과 부산 지역에서 가맹택시 서비스 ‘타다 라이트’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제공=VCNC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