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글로벌 재생에너지 캠페인 ‘RE100’ 가입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가 ‘RE100’ 멤버에 가입했다.

RE100은 재생가능 에너지 100%(Renewable Energy 100%)의 약자로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글로벌 캠페인이다.

다국적 비영리 기구 ‘더 클라이밋 그룹’과 ‘탄소 공개 프로젝트’가 처음 제시한 이 캠페인은 글로벌 기업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약속으로 진행되며, 세계 300개 이상의 기업이 함께하고 있다.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운영 총괄 한스 유르겐 브라운 박사는 “2030년까지 기후 중립적 생산 체계를 목표로 하는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에게 RE100 동참은 매우 뜻 깊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는 2020년부터 세계 모든 생산 현장의 전력 상당 부분을 재생 가능한 에너지원으로부터 공급받고 있다.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환경보호 총괄 크리스토프 사이페르트는 “녹색 에너지 전환은 탈탄소화 등 전사적인 환경 전략이고, 지속가능성을 위한 과제다”며, “앞으로도 자체 태양광 시스템 부지를 확립하고 에너지 효율성을 높이는 등 기후 중립적 생산 정책에 앞장설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향후 독일 레겐스부르크 본사 신사옥과 같은 새로운 건설 프로젝트는 시공 단계부터 탄소중립적으로 설계될 것”이라며, “화석 연료 활용은 최소화하고, 친환경 에너지로 대체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RE100 위원회 수장을 맡고 있는 샘 키민스 대표는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의 RE100 동참을 환영한다”며,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는 이제 친환경적 기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는 300여 세계적 선도 기업 반열에 올랐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의 친환경적 움직임이 글로벌 기업들의 재생가능 전력화 동참에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비테스코 테크놀로지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