펫프렌즈, 2021년 매출 전년 대비 2배 증가… 누적 가입자 약 93만망 도달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펫프렌즈(대표 윤현신)가 2021년 한 해 동안 매출 610억 원을 달성, 전년 대비 2배 가까지 증가했다.

펫프렌즈는 지속적인 매출 성장을 이뤄내며, 국내 펫커머스 업계에서의 입지를 공고히 다지고 있다.

이 같은 약진의 기반에는 펫프렌즈가 보유한 70만 반려동물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차별화된 큐레이션 서비스와 플랫폼 고도화 등 지속적인 디지털 역량 강화, 정보기술(IT) 기반의 독자적인 물류 및 배송 통합 솔루션 구축 등의 성과가 주효했다.

펫프렌즈는 22년 5월 현재 앱 누적 다운로드 수 약 191만 건, 누적 가입자 수 약 93만 명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모바일인덱스 기준 반려동물 앱 월간 사용자수(MAU)는 21년 평균 24만 명으로 펫커머스 분야 1위다.

특히, 고객 충성도를 나타내는 재구매율이 80%대로 철저히 고객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에 집중한 성과를 거두며 점유율 확대에 나서고 있다. 폭발적인 성장과 함께 전년 대비 내부 인력도 두 배 이상 늘어 150여 명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반려동물 연관 산업 규모는 2027년 6조원 이상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펫프렌즈는 지속 확대되고 있는 반려동물 시장에서 고객 친화적인 서비스를 바탕으로 1,500만 반려인들에게 보다 새로운 고객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고, 펫 동반 여행, 펫 시터, 헬스케어를 포괄하는 반려동물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으로 도약, 고속 성장을 이어가겠다는 계획이다.

윤현신 대표는 “고객 중심의 서비스와 이를 위한 전략적인 투자가 업계 최대 매출로 이어졌다”며, “지속적인 서비스 고도화와 다양한 신규 사업 전개를 통해 업계를 선도하는 펫플랫폼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사진제공=펫프렌즈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