맵퍼스, ‘렉서스 신형 NX’에 아틀란 내비게이션 공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맵퍼스(대표이사 김명준)가 국내 출시되는 ‘렉서스 신형 NX’에 아틀란 내비게이션을 공급한다.

이에 따라 ‘렉서스 신형 NX’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렉서스 커넥트 시스템이 LG유플러스의 U+DRIVE(유플러스 드라이브)를 기반으로 제공된다.

또한, 음성 인식 기능으로 내비게이션의 목적지 설정부터 다양한 정보 검색 및 공조 제어까지 보다 쉽고 편리하게 도와주며, 모바일 TV, 팟빵 등의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제공한다.

맵퍼스는 렉서스 커넥트 시스템 중 내비게이션 개발을 담당했다. 맵퍼스는 2011년부터 렉서스코리아와 협력해 국내 사용자 환경에 최적화된 한국형 내비게이션을 개발해 국내에서 판매하는 렉서스 모델에 공급해왔다.

‘신형 NX’에 탑재된 최신의 아틀란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는 온·오프라인 모두에서 구동이 가능한 하이브리드 내비게이션으로 무선 업데이트(OTA, Over The Air)를 지원한다.

또한, 음성인식을 통해 목적지 검색, 주변 검색, 경로 보기 및 취소 등이 가능하며, 실시간 교통정보를 반영한 다양한 경로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Live 추천 기능을 통해 주변이나 경로 위의 주유소나 주차장을 쉽고 빠르게 검색할 수 있으며, 렉서스 전시장과 서비스 센터 검색도 가능하다.

맵퍼스는 차량용 내비게이션 관련 풍부한 데이터와 노하우를 바탕으로 맵 데이터, 검색 및 경로 등 실시간 데이터, 온오프라인 사용이 가능한 하이브리드 내비게이션, 자율주행을 위한 고정밀지도(HD Map) 데이터 등 다양한 솔루션을 수입차 브랜드에 공급하고 있다.

지난해 출시한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에 실시간 온라인 경로 서비스, 폭스바겐의 ‘신형 파사트 GT’와 ‘티록’에는 맵퍼스의 지도 데이터를 공급한 바 있으며, 혼다코리아에는 아틀란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를 제공하고 있다.

맵퍼스는 국제표준화기구 ISO 9001와 자동차 소프트웨어 개발 품질 역량을 평가하는 국제 표준인 오토모티브 스파이스 레벨 2 인증을 획득하며 완성차 대상의 데이터, 내비 SW 공급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명준 대표는 “렉서스코리아 오랜 파트너십으로 한층 더 진화한 아틀란 내비게이션을 사용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되어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최근 수입차 업계에 자율주행차, 커넥티드카 서비스 수요가 점차 증가하는 만큼 아틀란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내비게이션 기반의 온라인 서비스 공급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맵퍼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