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오늘도 안전운전’ 캠페인 실시 위한 MOU 체결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가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오늘도 안전운전’ 캠페인 실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 안전운전 문화 확산을 위해 앞장선다.

6월 21일 현대자동차 영동대로 사옥 온택트 그라운드에서 진행된 체결식에는 현대자동차 유원하 국내사업본부장, 한국교통안전공단 권용복 이사장, 사단법인 희망VORA 김영준 사무국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오늘도 안전운전’은 현대자동차가 한국교통안전공단과 7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3개월간 공동으로 운영하며, 고객이 안전운전 서약 및 챌린지에 참여하면 건당 1만원의 기금이 적립되는 캠페인이다.

안전운전 챌린지는 캠페인 기간 동안 급가속, 급감속, 심야운행 횟수 등의 운전자 주행이력을 분석해 캠페인 종료 후 평균 안전운전 점수가 70점을 넘고 누적 주행거리가 500km 이상인 참여 고객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하는 프로그램이다.

경품은 LG전자 스탠바이미(1명), 텐트·매트·의자·테이블 등 캠핑세트(2명), 프리미엄 디테일링 세차권(3명), 실내외 스팀 세차권(25명), 현대오일뱅크 주유상품권 3만원권(500명) 등으로 다양하다.

‘오늘도 안전운전’ 캠페인 참여 가능 대상은 현대자동차의 커넥티드카 서비스인 블루링크에 가입하고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 내 ‘안전운전습관’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이다.

캠페인 참여 신청은 행사 기간 중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현대자동차 통합 고객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마이현대(MyHyundai)’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현대자동차는 최대 1억 원 모금을 추진하고 후원금은 교통사고 피해 유자녀들이 경제적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자산형성 사업 기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캠페인이 차량 운전자들의 안전의식을 함양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성숙한 운전 문화 정착을 위한 계기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대자동차는 안전운전 실천을 통한 나눔의 가치를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