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신제품 생산 겨냥한 ‘창원 도장공장 착공식’ 개최… 시간당 60대 도장 가능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한국지엠)는 27일 창원공장에서 차세대 글로벌 신제품 생산을 위한 도장공장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착공식에는 김선홍 창원공장 본부장을 비롯한 한국지엠 임직원이 참석했으며, 문승욱 경남도 경제부지사, 허성무 창원시장, 여영국 정의당 국회의원, 최대술 고용노동부 창원지청장, 문승 한국지엠 협신회 회장을 비롯한 지역 및 정부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해 창원공장에 신축될 도장공장 착공식을 빛냈다.

이는 지난해 확정된 한국지엠의 미래 계획으로, GM이 국내공장에 배정한 두 종의 차세대 글로벌 제품의 생산 및 연구개발을 위한 대규모 투자의 일환이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창원공장에서 차세대 글로벌 제품 생산을 위한 준비에 본격 돌입하게 돼 기쁘다”며, “이는 창원공장이 GM 내 경쟁력 있는 생산 사업장으로 인정받고, 견고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대규모 투자로 협력사 고용 증대를 포함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창원공장에 신축되는 도장공장은 6만7000㎡ 면적 규모의 3층 높이로 지어지며, 시간당 60대의 자동차 도장 작업이 가능하다. 또한, 주요 공정의 전자동화와 환경 친화적인 설비구축 등 최상의 제품 품질 확보를 위한 최첨단 기술이 적용된다.

한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은 이 날 착공식에서 쉐보레 네버기브업 캠페인의 일환으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창원지역자활센터에 쉐보레 스파크 1대를 기증, 지역 사회와의 동반 성장을 도모했다.

전달된 쉐보레 스파크는 향후 어려운 이웃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사진제공=한국지엠주식회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