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상품성 강화한 ‘리얼 뉴 콜로라도’ 공개 & 사전계약 돌입… ‘Z71-X’ 트림 추가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한국지엠)의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는 24일 프리미엄 외관 디자인과 오프로더 감성을 더한 신규 Z71-X 트림으로 상품성을 강화한 2021년형 ‘리얼 뉴 콜로라도’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사전 계약에 돌입한다.

콜로라도는 국내 최초로 정식 수입된 정통 픽업트럭으로 작년 출시 이후 견고한 풀박스 프레임 바디, 동급 최고의 퍼포먼스, 강인한 견인 능력, 편의성, 실용성을 겸비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정통 픽업만 제공할 수 있는 새로운 아메리칸 라이프 스타일을 선사해 왔다.

특히,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집계 기준으로 올 상반기 승용 포함 전체 수입 차종 중 판매 누계 Top5에 들며 수입차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모델이다.

새롭게 출시되는 ‘리얼 뉴 콜로라도’는 동급 최고의 퍼포먼스로 이미 국내시장에서 그 성능을 입증 받은 6기통 3.6 직분사 가솔린 엔진과 하이드라매틱 8단 자동 변속기를 기본 적용했다.

또한, 한층 세련된 외관 디자인과 신규 트림 및 옵션 사양 등 국내 소비자들에게 보다 업그레이드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신형 콜로라도는 기존 후륜 구동의 익스트림 트림, 첨단 4×4 구동 시스템을 탑재한 익스트림 4WD 트림, 스타일 패키지를 적용한 익스트림-X 트림에 더해 오프로더의 감성을 만족시킬 프리미엄 사양을 추가한 Z71-X 트림을 새롭게 선보인다.

또한, 강렬한 올블랙 카리스마로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하는 Z71-X 미드나잇 스페셜 에디션을 추가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쉐보레가 새롭게 선보인 2021년형 ‘리얼 뉴 콜로라도’의 국내 판매 가격은 익스트림 3830 ~ 3880만원, 익스트림 4WD 4150 ~ 4200만원, 익스트림-X 4300 ~ 4350만원, Z71-X 4490 ~ 4540만원, Z71-X 미드나잇 4640 ~ 4690만원이다.

특히, 상위 트림 추가로 고급 사양에 대한 고객 니즈를 만족시키면서도 여전히 합리적인 가격을 유지한 것이 큰 특징이다.

한국지엠 국내영업본부 이용태 전무는 “국내 소비자들에게 세련된 디자인과 함께 프리미엄 사양을 대거 적용해 상품성을 개선한 리얼 뉴 콜로라도를 소개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100년이 넘는 쉐보레의 정통 픽업트럭 헤리티지가 담긴 리얼 뉴 콜로라도는 동급 최강 퍼포먼스와 상품성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국내 픽업트럭 시장을 계속 리드해 나갈 것”이라고 자신했다.

한편, 쉐보레 공식 홈페이지의 ‘리얼 뉴 콜로라도’의 업커밍 페이지를 방문하면 한층 더 진화된 이미지를 만나볼 수 있으며, ‘리얼 뉴 콜로라도’의 상세 사양, 가격, 고객인도 시점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제공=한국지엠주식회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