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추석 연휴 전 협력사 납품대금 조기 지급… 2·3차 협력사 수혜 유도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추석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납품대금 1조1087억 원을 당초 지급일보다 앞당겨 추석 연휴 전에 지급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의 납품대금 조기 지급은 현대차, 기아차, 현대모비스, 현대건설, 현대제철, 현대위아 6개 회사에 부품, 원자재, 소모품 등을 납품하는 3000여 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협력사는 현대자동차그룹으로부터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20일 일찍 대금을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은 명절을 앞두고 상여금 등 각종 임금과 원부자재 대금 등 협력사의 자금 소요가 일시적으로 집중되는 부담을 해소하는 데 납품대금 조기 지급이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더해 1차 협력사도 추석 이전에 2, 3차 협력사에 납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할 수 있도록 유도해 대금 조기 지급의 효과가 확산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은 매년 설, 추석 등 명절 전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납품대금을 선지급해왔으며, 지난해 설과 추석에도 각각 1조1295억 원, 1조4181억 원의 대금을 조기 집행한 바 있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자금 수요가 가장 많은 추석 명절을 맞아 협력사들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했다”며, “이 자금이 2, 3차 협력사들에도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해 협력사 임직원들이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